서예지, '내일의 기억' 시사회 불참…김정현 스캔들 입장 표명 어쩌나

입력2021년 04월 13일(화) 07:08 최종수정2021년 04월 13일(화) 07:08
서예지 / 사진=DB
[스포츠투데이 우다빈 기자] 배우 서예지가 영화 '내일의 기억' 언론배급시사회, 기자간담회 일정에 불참한다. 최근 불거진 김정현과의 스캔들 때문이다.

12일 '내일의 기억' 측은 서예지가 이날 진행되는 언론배급시사회에 불참한다고 밝혔다. 개인사유이며, 양해 부탁드린다는 입장이 전해졌다.

당초 현장에는 주연을 맡은 김강우, 서예지와 서유민 감독이 참석할 예정이었으나 서예지가 각종 스캔들에 휘말리며 그의 공식석상 참석에 대해 영화계의 관심이 모였다.

논란이 크게 불거지며 자연스럽게 서예지의 불참이 점쳐졌고 끝내 불참을 알리게 된 상황이다.

서예지가 주연을 맡은 '내일의 기억'은 기억을 잃고 미래가 보이기 시작한 수진이 혼란스러운 기억의 퍼즐을 맞춰갈수록 남편 지훈의 충격적인 실체를 마주하게 되는 미스터리 스릴러다. 작품은 21일 개봉한다.

[스포츠투데이 우다빈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YG가 또 YG했다" YG, 대표 포함 우리사주 …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YG엔터테인먼트(이하 YG)…
기사이미지
'제2의 전성기' SG워너비, 음원 발…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2000년대 히트곡으로 다시 '역주행' 돌…
기사이미지
'골목식당' 정인선→금새록, 성공적…
[스포츠투데이 현혜선 기자] '골목식당' MC 자리를 지키던 정인선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