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뽕숭아학당' 황윤성 "부부는 무조건 같은 침대? NO, 싸우면 보기도 싫을 것 같아" [TV캡처]

입력2021년 04월 14일(수) 23:22 최종수정2021년 04월 14일(수) 23:22
뽕숭아학당 / 사진=TV조선 뽕숭아학당
[스포츠투데이 백지연 기자] '뽕숭아학당' 가수 황윤성이 부부와 무조건 한 침대를 쓸 것 같지는 않다고 밝혔다.

14일 밤 방송된 TV조선 예능프로그램 '뽕숭아학당'에는 배우 전노민, 박주미, 성훈, 이가령, 김응수, 전수경 등이 게스트로 등장했다.

이날 방송에서 '부부는 무조건 한 침대를 써야 하나'라는 질문이 나왔다. 이에 김희재는 "부부는 무조건 한 침대에서 자야 한다고 생각을 한다"고 답했다. 이유에 대해 김희재는 "그냥 부부면 같이 있고 싶을 것 같다"고 답하며 수줍어해 웃음을 자아냈다.

반면 이를 듣던 황윤성은 "몇십 년을 사는데 같이 자냐. 또 부부싸움을 했을 때는 절대 같이 잘 수 없을 것 같다. 얼굴 보기도 싫을 것 같다"고 답해 출연진들이 폭소했다.

특히 기혼자인 전수경과 전노민, 김응수 등은 "쟤는 꼭 결혼을 한 애 같다"고 답해 웃음을 자아냈다.

[스포츠투데이 백지연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불통의 YG, 코로나19 시국에서도 아쉬운 대…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킹덤'발 코로나 여파로 …
기사이미지
"인간으로 성장" 구혜선, 진술서 유…
[스포츠투데이 현혜선 기자] 배우 구혜선이 유튜버 이진호를 명예훼…
기사이미지
정준영 피해자 "성범죄 2차 피해,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