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괴물' 최대훈 "내게 신하균이란? 세상과의 소통 창구" [인터뷰 스포일러]

입력2021년 04월 15일(목) 11:59 최종수정2021년 04월 15일(목) 12:04
최대훈 / 사진=에이스팩토리 제공
[스포츠투데이 최혜진 기자] '괴물' 배우 최대훈이 신하균과의 호흡에 대해 이야기했다.

15일 최대훈은 JTBC 금토드라마 '괴물'(극본 김수진·연출 심나연) 종영을 맞아 스포츠투데이와 화상 인터뷰를 진행했다.

'괴물'은 만양에서 펼쳐지는 괴물 같은 두 남자의 심리 추적 스릴러다. 극 중 최대훈은 이동식(신하균)의 죽마고우이자 문주시장 예비 후보 도해원(길해연)의 아들인 문주 경찰서 수사지원팀 경위 박정제 역을 맡았다.

이날 최대훈은 "박정제에게 있어 이동식은 세상과 소통하는 창구였다"며 "정상적으로 성장하지 못했던 환경 속에 살았던 박정제에게 있어 이동식은 유년기의 한 부분이었다"고 말했다.

이어 "박정제는 기가 눌려 사람의 눈을 마주치지도 못했던 사람인데 이동식이 박정제를 괴롭히는 사람을 혼내주고 세상과 소통하는 방법을 알게 됐다"고 덧붙였다 .

신하균과의 호흡에 대해서도 언급했다. 그는 "캐릭터에 대한 이야기를 하기보단 신하균이 먼저 다가와주셨다. 그래서 저만 잘하면 된다고 생각했다"며 "신하균과 조금 편해졌을 시점에는 제게 계속 의문과 질문을 던져줬다. 토론하면서 답을 찾고자 했다"고 밝혔다.

박정제에게 이동식이 의미 있는 사람이었듯, 최대훈에게 신하균 역시 큰 영향을 주는 사람이었다. 최대훈은 "최대훈에게 신하균이란?"이라는 질문에도 "세상과 소통하게 한 창구"라고 강조했다.

[스포츠투데이 최혜진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YG가 또 YG했다" YG, 대표 포함 우리사주 …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YG엔터테인먼트(이하 YG)…
기사이미지
'제2의 전성기' SG워너비, 음원 발…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2000년대 히트곡으로 다시 '역주행' 돌…
기사이미지
'골목식당' 정인선→금새록, 성공적…
[스포츠투데이 현혜선 기자] '골목식당' MC 자리를 지키던 정인선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