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연자, 예비 신랑 최초 공개 "호칭은 '자기야'" [TV캡처]

입력2021년 04월 18일(일) 00:37 최종수정2021년 04월 18일(일) 00:37
김연자 / 사진=MBC 전지적 참견 시점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가수 김연자의 소속사 대표이자 예비 신랑이 공개됐다.

17일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전지적 참견시점'에서는 가수 김연자와 매니저 유준호, 홍진우가 등장했다.

김연자의 매니저 유준호는 "저희가 다 가족이다. 대표님이 저희 장인어른이시고, 아버지다. 가족이자 매니저이기 때문에 일과 일상에 경계가 없는 편"이라며 "퇴근해도 퇴근한 것 같지 않고 휴일에도 휴일 같지 않다"고 고민을 밝혔다.

이어 김연자의 예비 신랑이 등장했다. 김연자는 '자기야'라는 호칭으로 달달함을 안겼다. 그는 "처음에 사장님이라고 하니까 호통을 치더라. 어쩌다 보니까 '자기야'가 됐다"고 말했다.

김연자는 "워낙 무뚝뚝하다. 말하자면 나이 들어서 한 연애이기 때문에 로맨틱한 게 없다. 플라토닉 사랑은 아니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