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타는 청춘' 안혜경·구본승, 핑크빛 기류 가득한 벚꽃 데이트 [TV스포]

입력2021년 04월 20일(화) 17:41 최종수정2021년 04월 20일(화) 17:41
불타는 청춘 안혜경 구본승 / 사진=SBS 제공
[스포츠투데이 현혜선 기자] '불타는 청춘' 안혜경과 구본승이 벚꽃 데이트에 나선다.

20일 방송되는 SBS 예능프로그램 '불타는 청춘'에서는 배우 안혜경, 구본승 안구커플의 핑크빛 기류 가득했던 벚꽃 데이트 현장이 공개된다.

사전 녹화에서 설악산의 절경과 동해 황금 어장을 품은 강원도 고성으로 여행을 떠난 청춘들은 새 친구 픽업조로 불청 공식 안구커플 구본승과 안혜경을 선정했다. 부푼 기대감을 가득 안고 새 친구를 데리러 가던 두 사람은 살랑이는 봄바람과 만개한 벚꽃에 홀린 듯 차에서 내렸고, 새 친구가 기다리는 것도 잊은 채 둘만의 추억 남기기에 빠져버렸다.

촬영 중임도 잊고 마치 둘만 있는 듯 자연스럽게 벚꽃 데이트를 즐기던 중 본승은 혜경을 향해 "예쁘다"를 연발했고, 혜경 역시 "내 눈엔 오빠가 더 예뻐"라고 화답하며 달달한 분위기를 자아냈다.

거기에 두 사람의 스킨십까지 더해지며 커플 인생샷을 남기는 것은 물론, 벚꽃길을 걸으며 둘만의 시간을 보내는 등 실제 커플로 착각할 만큼 다정한 모습을 선보여 보는 이들을 설레게 했다.

한편, 새 친구로는 X세대 대표 아이콘으로 90년대를 주름잡았던 레전드 스타가 등장했다.

제작진은 가요계 한 획을 그은 새 친구라고 소개했는데, 청춘들은 제작진이 준 힌트만으로 이미 새 친구의 정체를 알아채고 도저히 믿기지 않는다는 반응을 보였다. 그에 대한 팬심을 고백하는 청춘들이 대거 등장한 건 물론이고 한 번도 선보인 적 없는 군무까지 맞춰가며 환영식을 준비했다.

특히 새 친구와 인연이 있는 구본승은 "그는 천재"라고 극찬하며 오랜만의 만남에 설레했다고. 하지만 구본승의 기대와는 달리 마주한 새 친구는 민망해하며 난감한 표정을 내비쳤다. 어색한 분위기를 참다못한 새 친구는 급기야 제작진을 향해 "이거 어떻게 해야 돼요?"라고 물어 모두를 당황하게 만들었다는 후문이다.

알고 보니 새 친구와 구본승은 수십 년 전 프로듀서와 가수로 만난 사이였던 것. 그의 대표곡을 직접 프로듀싱했다고 밝힌 새 친구는 당사자조차 알지 못했던 27년 전 에피소드를 대방출해 본승은 물론 모든 제작진의 놀라움을 자아냈다.

[스포츠투데이 현혜선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불통의 YG, 코로나19 시국에서도 아쉬운 대…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킹덤'발 코로나 여파로 …
기사이미지
"인간으로 성장" 구혜선, 진술서 유…
[스포츠투데이 현혜선 기자] 배우 구혜선이 유튜버 이진호를 명예훼…
기사이미지
정준영 피해자 "성범죄 2차 피해, …
기사이미지
"과한 합의금 요구" 김흥국, 뺑소니 혐의에…
[스포츠투데이 우다빈 기자] 가수 김흥국이 오토바이와…
기사이미지
곽보미, 정규투어 86번째 대회 만에…
[대부도=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곽보미가 생애 첫 우승의 감격…
기사이미지
김동성♥인민정, 각종 논란 딛고 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