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뽕숭아학당' 임영웅·영탁, 감동의 헌정곡 "장민호 자랑스러워"

입력2021년 04월 21일(수) 23:04 최종수정2021년 04월 21일(수) 23:04
임영웅 장민호 영탁 / 사진=TV조선 뽕숭아학당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뽕숭아학당' 임영웅, 영탁이 장민호에 대한 고마운 마음을 전했다.

21일 방송된 TV조선 예능프로그램 '뽕숭아학당: 인생학교'(이하 '뽕숭아학당')에서는 '트롯 데뷔 10주년'을 ㅁㅈ이한 맏형 장민호를 위해 임영웅 영탁 이찬원 정동원 김희재가 헌정곡을 불렀다.

이날 임영웅은 "(장민호 형이) 진짜 가족이 아닌데도 친동생처럼 잘 챙겨준다. 그렇게 하기도 쉽지 않다. 이런 형이 있다는 게 자랑스럽고, 많은 사람들한테 자랑하고 싶었다"고 곽진언의 '자랑'을 선곡해 불렀다.

영탁 또한 "어제 형이 개인적으로 메시지로 여러 조언을 해주셨다. 그게 마음에 크게 와닿았다"며 "영웅이 말처럼 친형제가 아닌데도 먼저 친동생처럼 대해주고 먼저 따뜻한 말을 해주는 게 쉽지 않다고 생각한다"고 밝혔다.

이어 "그래서 더 진심이 담길 것 같은 노래"라며 노라조의 '형'을 선곡해 불렀고, 장민호는 울컥하는 모습을 보였다.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