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뽕숭아학당' 측 "제작현장 촬영 심각한 사안, 강경 대응할 것" [전문]

입력2021년 05월 06일(목) 13:23 최종수정2021년 05월 06일(목) 13:23
뽕숭아학당 / 사진=TV조선 뽕숭아학당
[스포츠투데이 백지연 기자] 임영웅이 실내 흡연 논란에 휩싸여 사과한 가운데, TV조선 '뽕숭아학당' 측이 허가 없는 제작현장 촬영 및 유포에 대해 입장을 밝혔다.

'뽕숭아학당' 측은 6일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지난 2020년 프로그램 론칭시부터 촬영장을 방문하여 영상 및 사진 촬영을 하는 경우가 종종 발생했다. 이에 제작진은 코로나19 확산 방지 및 촬영장 주변 안전을 위하여 다양한 경로를 통해 방문 및 촬영자제를 부탁드려왔다"고 시작하는 글을 게시했다.

이어 "그러나 최근 출연자들의 출퇴근길 등 오픈된 공간 외에도 촬영장 건너편 건물에 올라가 유리창 사이로 보이는 분장실, 탈의실을 몰래 찍거나 일반에 공개되지 않은 촬영 현장을 찍어 방송 전 유튜브 등을 통해 유포하는 경우가 빈번하게 발생하고 있다"며 "특히 TV조선 사옥의 대기실은 '뽕숭아학당' 출연진뿐 아니라 평소 타 프로그램 여성 출연자들도 사용하는 공간인 바 심각한 우려가 제기되고 있는 상황"이라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공개되지 않은 제작현장, 대기실 등을 허가 없이 촬영하는 행위는 출연자 개인의 인격권 침해에 해당하여 손해배상책임의 대상이 될 수 있다. 또한 촬영 내용에 따라 민사적 책임 외에도 저작권법, 성폭력처벌법에 의한 형사처벌의 대상이 될 수 있음을 알려드린다"며 "허가받지 않은 촬영장 및 대기실 촬영에 대한 자제를 다시 한 번 정중하게 부탁드리며, 도를 넘은 영상 이미지 촬영 및 유포에 대해서는 강력하게 대응할 것임을 알려드린다"고 덧붙였다.

앞서 임영웅은 지난 4일 '뽕숭아학당' 녹화 휴식 시간 동안 금연 건물 내에서 흡연을 했다는 논란에 휩싸였다. 이와 함께 '미스터트롯' 콘서트 부산 공연 당시 임영웅이 의자에 앉아 휴대폰을 보며 담배를 피우고 있는 것처럼 보이는 영상 역시 거론되며 논란은 빠른 속도로 확산됐다.

이에 소속사 측은 5일 공식 보도자료를 통해 "임영웅 님은 수년 전 연초를 끊은 이후 사용되어온 전자담배를 줄이고자 평소에 니코틴이 함유되지 않은 액상을 병행하여 사용해왔다. 저희는 니코틴이 함유되지 않은 액상은 담배가 아니라고 생각하고 사용을 했다. 그러나 이후 실내에서의 사용은 일절 금지하겠다"고 해명했다. 임영웅 역시 소속사를 통해 사과의 뜻을 밝혔다.
이하 '뽕숭아학당' 측 입장 전문이다.

◆이하 '뽕숭아학당' 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뽕숭아학당 제작진입니다

1년 동안 <뽕숭아학당>을 사랑해주신 시청자 분들께 감사드리며 죄송한 안내말씀을 드립니다.

지난 2020년 프로그램 런칭 시부터 촬영장을 방문하여 영상 및 사진촬영을 하는 경우가 종종 발생하였습니다. 이에 제작진은 코로나 19 확산방지 및 촬영장 주변 안전을 위하여 다양한 경로를 통해 방문 및 촬영자제를 부탁드려 왔습니다.

그러나 최근 출연자들의 출퇴근길 등 오픈된 공간 외에도 촬영장 건너편 건물에 올라가 유리창 사이로 보이는 분장실, 탈의실을 몰래 찍거나 일반에 공개되지 않은 촬영현장을 찍어 방송 전애 유튜브 등을 통해 유포하는 경우가 빈번하게 발생하고 있습니다. 특히, TV조선 사옥의 대기실은 <뽕숭아학당> 출연진 뿐 아니라 평소 타 프로그램 여성출연자들도 사용하는 공간인 바 심각한 우려가 제기되고 있는 상황입니다.

공개되지 않은 제작현장, 대기실 등을 허가 없이 촬영하는 행위는 출연자 개인의 인격권 침해에 해당하여 손해배상책임의 대상이 될 수 있습니다. 또한 촬영내용에 따라 민사적 책임 외에도 저작권법, 성폭력처벌법에 의한 형사처벌의 대상이 될 수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무엇보다 제작진의 눈이 미치지 않는 곳에서 출연진을 촬영하다가 생기는 각종 안전문제 등에 대한 걱정과 우려 또한 큰 상황입니다.

이에 허가받지 않은 촬영장 및 대기실 촬영에 대한 자제를 다시 한 번 정중하게 부탁드리며, 도를 넘은 영상/이미지촬영 및 유포에 대해서는 강력하게 대응할 것임을 알려드립니다. <뽕숭아학당> 제작진은 언제나 안전한 촬영을 위해 최선을 다하며 좋은 방송으로 보답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스포츠투데이 백지연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언어 장벽은 없었다" 세계 누비는 K-컬처 …
기사이미지
'펜트3' 인종차별 논란, '순옥적 허…
[스포츠투데이 현혜선 기자] 연이은 논란으로 도마 위에 오른 '펜트…
기사이미지
"이제 뛰지 말고 걷길" 이광수, 모…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배우 이광수가 '런닝맨'에서 하차했다…
기사이미지
'승리호'→'서복', OTT 간 韓 영화…극장가…
기사이미지
3전 전승 12골 1실점…'한일전 참패…
[고양=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벤투호가 6월 월드컵 예선 3연전…
기사이미지
에이프릴, 이현주 왕따 논란 부인……
[스포츠투데이 최혜진 기자] 같은 그룹 출신이었던 이현주를 왕따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