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범택시' 이제훈·배유람, 이번엔 보이스피싱 조직 일망타진 [TV스포]

입력2021년 05월 07일(금) 13:23 최종수정2021년 05월 07일(금) 13:23
모범택시 / 사진=SBS
[스포츠투데이 현혜선 기자] ‘모범택시’의 이제훈 배유람이 보이스피싱 조직 일망타진을 위해 투 트랙 위장 잠입을 펼친다.

SBS 금토드라마 ‘모범택시’(극본 오상호·연출 박준우) 측은 7일 보이스피싱 범죄자들을 응징하기 위해 판을 짜는 ‘무지개 다크히어로즈’ 이제훈, 장혁진, 배유람의 모습이 담긴 현장 스틸을 공개해 이목을 집중시킨다.

공개된 스틸 속 이제훈, 장혁진, 배유람은 남다른 위장룩으로 시선을 강탈한다. 먼저 이제훈은 눈을 현혹시킬 정도로 화려한 비주얼을 자랑한다. 특히 부의 상징인 털 코트와 과도하리만큼 치렁치렁한 장신구들에서 진한 ‘돈의 향기’가 느껴져 웃음을 자아낸다. 이에 이제훈이 또 어떤 부캐 연기를 선보일지 기대감이 폭등한다.

그런가 하면 장혁진은 올백으로 넘겨 묶은 장발, 잠자리 선글라스, 야성적인 가죽 점퍼까지 완벽하게 장착해 영화 ‘범죄도시’ 속 장첸을 연상시키는 ‘최첸 포스’로 폭소를 터트린다. 반면 배유람은 상큼한 스무살로 변신한 모습. 흡사 어제 한 머리처럼 뽀글뽀글한 베이비펌과 파이팅 넘치는 미소가 ‘주입식 스무살’ 그 자체다. 무엇보다 배유람이 사용하고 있는 컴퓨터 모니터에 보이스피싱의 상징이라 할 수 있는 ‘중앙지검 김민수 검사’의 이름표가 붙어있어 흥미를 한껏 고조시킨다.

한편, 그동안 ‘무지개 다크히어로즈’는 복수 대행 서비스를 설계할 때 김도기(이제훈)가 부캐로 위장해 타깃에 접근하는 패턴을 선보여왔다. 그러나 이번에는 꼬리자르기에 능한 보이스피싱 조직의 머리를 잡기 위해 김도기와 박주임(배유람)이 2중 잠입을 시도할 예정. 특히 김도기는 하얼빈 출신의 사업가 ‘왕선생’으로, 박주임은 고액 알바에 지원한 노안의 02년생 이자성으로 변신한다고 해 기대감이 수직 상승한다.

[스포츠투데이 현혜선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언어 장벽은 없었다" 세계 누비는 K-컬처 …
기사이미지
'강제추행 혐의' 힘찬, 뜬금없는 심…
[스포츠투데이 백지연 기자] 강제추행, 음주운전 혐의로 사회적 물…
기사이미지
'펜트3' 인종차별 논란, '순옥적 허…
[스포츠투데이 현혜선 기자] 연이은 논란으로 도마 위에 오른 '펜트…
기사이미지
'승리호'→'서복', OTT 간 韓 영화…극장가…
기사이미지
3전 전승 12골 1실점…'한일전 참패…
[고양=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벤투호가 6월 월드컵 예선 3연전…
기사이미지
"이제 뛰지 말고 걷길" 이광수, 모…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배우 이광수가 '런닝맨'에서 하차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