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상영관협회 이창무 회장 "코로나19 극장 위기, 개봉 지원금 등 정부 지원 필요"

입력2021년 05월 12일(수) 10:34 최종수정2021년 05월 12일(수) 10:35
이창무 회장 / 사진=현혜선 기자
[스포츠투데이 현혜선 기자] 한국상영관협회 이창무 회장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시국 속 정부의 지원을 촉구했다.

12일 오전 서울 메가박스 동대문점에서는 영화관 업계 정상화 촉구를 위한 기자회견이 진행됐다. 자리에는 이창무 한국상영관협회장, 최낙용 한국예술영화관협회 대표, 멀티플렉스 4사(CGV 롯데시네마 메가박스 씨네Q) 국내사업본부장, 멀티플렉스 체인별 위탁사업주 등이 참석했다.

이날 이창무 회장은 "극장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정부 지침에 따라 철저히 방역 수칙을 준수했음에도 각종 국가 재난 지업에서 대기업에 속한다는 이유로 배제됐다"고 말했다.

이어 "극장은 한 번도 코로나19 2차 감염 사례는 없었다. 식당, 카페에서는 마스크를 벗고 식사를 하지만, 극장은 내내 마스크를 착용하고 스크린을 보는 곳이다. 식당에 모인 사람들과 극장에 모인 사람들은 다르다고 생각한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이젠 영화도 OTT로 개봉하는 시대가 됐다. 오스카 시상식에서도 넷플릭스 영화들이 후보작으로 오르는 상황이다. 이 시대상을 방치한다면 우리가 예전 스크린쿼터로 지켜낸 한국 영화 시장이 외래 거대 자본에 잠식당할지도 모른다. 이 위기에 정부도 동참해야 한다"고 호소했다.

이 회장은 "정부는 배급사들에게 영화 개봉을 독려할 수 있는 개봉 지원금과 관객들의 문화 생활을 확대하고 영화 소비를 늘릴 수 있는 입장료 할인권 지원금을 바련해야 한다"며 "또 2021년 영화발전기금 납부를 전면적으로 면제해야 한다. 띄어앉기, 시간대 제약 등으로 극심한 피해를 입은 극장들을 위해 임대료 및 금융 지원에 나서 달라. 음식물 취식에 대해서도 단계별로 완화해야 한다"고 촉구했다.

[스포츠투데이 현혜선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펜하3'→'라켓소년단', 연이은 인종 차별 …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펜트하우스3'부터 '라켓…
기사이미지
빌리 아일리시, 아시아계 조롱 의혹…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미국의 싱어송라이터 빌리 아일리시(2…
기사이미지
윤계상, 연하 경영인과 결혼설…일…
기사이미지
"옥주현, 무릎 꿇고 오열"…'위키드' 공연 …
기사이미지
박민지·박현경, 한국여자오픈 2R …
[음성=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박민지와 박현경이 한국여자오픈…
기사이미지
역시는 역시다…또 신드롬 예고 ['…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슬기로운 의사생활 시즌2'가 특유의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