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원효 "속옷 모델→사업 파트너 확장, 욕심 나더라"(1호가) [TV캡처]

입력2021년 05월 16일(일) 22:23 최종수정2021년 05월 16일(일) 22:23
심진화 김원효 / 사진=JTBC 1호가 될 순 없어
[스포츠투데이 현혜선 기자] '1호가' 김원효가 사업에 대한 욕심을 전했다.

16일 밤 방송된 JTBC 예능프로그램 '1호가 될 순 없어'에서는 코미디언 심진화 김원효 부부의 일상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김원효는 "속옷 모델 제의가 들어와서 상품 테스트를 위해 샘플을 받았는데, 이 팬티를 그냥 모델로 하기엔 아쉬웠다. 미래 가치가 있어서 사업 파트너로 참여하게 됐다"고 말했다.

심진화는 "보통 광고 제의가 들어오면 회사랑 연결해서 입어보고 몸을 만들어서 광고를 찍으면 된다. 근데 자기가 팬티를 입어보더니 원단이 너무 좋다고. 사장님한테 전화해서 원단을 꼬치꼬치 묻더라"고 전했다.

김원효는 "무조건 돈 준다고 해서 모델을 하느 성격이 아니다. 어느 정도 좋은 상품인지 확인하고 나도 만족해야 이걸 사는 사람들이 만족할 수 있으니까. 욕심이 나더라"고 설명했다.

[스포츠투데이 현혜선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이름값 제대로…레전드의 귀환 ['보이스4' …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보이스'가 시즌4의 포문…
기사이미지
"옥주현, 무릎 꿇고 오열"…'위키드…
기사이미지
박민지·박현경, 한국여자오픈 2R …
[음성=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박민지와 박현경이 한국여자오픈…
기사이미지
'펜하3'→'라켓소년단', 연이은 인종 차별 …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펜트하우스3'부터 '라켓…
기사이미지
빌리 아일리시, 아시아계 조롱 의혹…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미국의 싱어송라이터 빌리 아일리시(2…
기사이미지
윤계상, 연하 경영인과 결혼설…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