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터스포츠, 때아닌 'NO 마스크' 논란…SNS 때문?

입력2021년 05월 16일(일) 22:30 최종수정2021년 05월 16일(일) 22:39
사진=CJ슈퍼레이스 참가팀 레이싱모델 SNS
[스포츠투데이 김호진 기자] CJ대한통운 슈퍼레이스 챔피언십 2021시즌 개막전이 빗속에서 막을 올린 가운데 레이싱모델들의 마스크 착용 의무화가 이뤄지지 않아 논란이 일고 있다.

CJ대한통운 슈퍼레이스 챔피언십 2021시즌 개막전은 16일 경기 용인 에버랜드 스피드웨이에서 개최됐다.

이날 한 매체에서 지난주 개최한 넥센스피드레이싱 개막전에서의 레이싱모델 'NO 마스크'를 지적하면서 같은 상황이 연출돼 문제를 키웠다.

CJ슈퍼레이스 참가팀 소속 레이싱모델 중 일부는 불가피한 상황에 타의로 마스크를 벗은 것이 아닌 개인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에 사진을 올리기 위해 자의로 마스크를 벗었기 때문이다.

국내 최대 모터스포츠 대회 CJ대한통운 슈퍼레이스 챔피언십은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자체 방역 수칙을 마련하는 등 팀들에게 마스크 착용과 방역 수칙 준수에 대해 철저히 공지하고 이를 지키지 않을 경우 경고·퇴장 조치까지 할 수 있도록 제도화돼 있다.

대회와 팀을 홍보하는 레이싱모델도 예외는 아니다. 그들 또한 경기장 모든 곳에서 마스크를 착용해야 한다. 레이싱모델은 많은 사람의 이목이 집중된다. 더 철저하게 방역 수칙을 준수해야 했다. 하지만 마스크를 착용하지 않아 논란을 키웠다.

이번 CJ대한통운 슈퍼레이스 챔피언십 개막전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무관중으로 개최했다. 코로나19 감염 확산을 막기 위해 경기장에 출입을 하는 팀, 관계자 등 모든 사람에게 마스크 착용을 의무화했으나 일부 구성원이 수칙을 지키지 않아 눈살을 찌푸리게 했다.

한편 CJ대한통운 슈퍼레이스 챔피언십의 2021시즌 개막전은 악천 후 속에서 박진감 넘치는 경기로 치러졌으며 최상위 슈퍼 6000 클래스 1라운드 우승은 황진우(ASA-준피티드 레이싱)가 차지했다.

[스포츠투데이 김호진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이름값 제대로…레전드의 귀환 ['보이스4' …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보이스'가 시즌4의 포문…
기사이미지
"옥주현, 무릎 꿇고 오열"…'위키드…
기사이미지
빌리 아일리시, 아시아계 조롱 의혹…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미국의 싱어송라이터 빌리 아일리시(2…
기사이미지
'펜하3'→'라켓소년단', 연이은 인종 차별 …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펜트하우스3'부터 '라켓…
기사이미지
'대세' 박민지, 한국여자오픈도 우…
[음성=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박민지가 생애 첫 메이저 대회 우…
기사이미지
윤계상, 연하 경영인과 결혼설…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