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원준 4승+강승호 쐐기포' 두산, SSG 8-3 제압…4위 도약

입력2021년 05월 17일(월) 21:52 최종수정2021년 05월 17일(월) 22:06
강승호 / 사진=DB
[인천=스포츠투데이 김호진 기자] 두산 베어스가 SSG 랜더스를 꺾고 연승을 달렸다.

두산은 17일 오후 6시 30분 인천 SSG랜더스필드에서 열린 2021 신한은행 SOL KBO 리그 SSG와 원정경기에서 8-3으로 이겼다.

이로써 2연승을 질주한 두산은 시즌 18승16패를 기록하며 4위로 올라섰다. 반면 3연패에 빠진 SSG는 18승17패로 6위로 떨어졌다.

두산의 선발투수 최원준은 5이닝 5피안타 4탈삼진 1실점으로 호투를 펼쳐 4승(무패)째를 수확했다. 최원준에 뒤를 이어 홍건희(1.1이닝 2실점), 이승진(1.2이닝 무실점), 김강률(1이닝 무실점)이 차례로 등판해 SSG의 타선을 틀어막았다.

타선에서는 강승호가 1안타(1홈런) 2타점 3득점, 김재호가 2안타 1타점, 김재환이 1안타(1홈런) 1타점, 허경민이 1안타 2타점, 박건우가 1안타 1타점으로 힘을 보탰다.

SSG 선발 오원석은 5이닝 4피안타(1피홈런) 2탈삼진 5볼넷 4실점(1자책)으로 고전하며 시즌 첫 패를 떠안았다. 최지훈이 3안타 1타점, 추신수가 2안타 2타점, 최항이 2안타로 분전했으나 팀의 패배로 빛이 바랬다.

이날 선취점은 두산의 몫이었다. 두산은 2회초 무사 주자 없는 상황에서 김재환의 좌측 담장 넘어가는 솔로 홈런으로 기선을 제압했다.

추가 득점 역시 두산이 가져왔다. 두산은 4회초 양석환의 볼넷과 김인태의 희생번트로 만들어진 1사 2루에서 강승호가 상대 유격수 포구 실책으로 살아나가 주자 두 명을 쌓았다. 다음 타자 김재호가 볼넷을 골라 만루 찬스를 만들었다. 후속 허경민의 2타점 적시타와 상대 포수 송구 실책 때 1루주자 김재호마저 홈을 밟아 대거 3점을 추가했다.

SSG도 반격에 나섰다. SSG는 5회말 2사 후 최지훈의 좌중간 2루타와 추신수의 우전 안타를 묶어 1점을 만회했다.

두산도 만만치 않았다. 두산은 7회초 양석환과 후속 강승호의 볼넷으로 이어진 1사 1, 2루에서 김재호의 1타점 우전 2루타로 1점을 추가했다.

SSG도 뒷심을 발휘했다. 7회말 최항의 우전 안타와 이재원의 볼넷으로 이어진 1사 1, 2루 상황에서 후속 최지훈의 1타점 좌전 안타와 다음 타자 추신수의 진루타로 3-6까지 추격했다.

하지만 두산의 뒷심이 더 강했다. 두산은 9회초 1사 1, 3루에서 강승호의 투런 홈런으로 쐐기를 박으며 승기를 잡았다. 결국 경기는 두산의 넉넉한 점수 차 승리로 마무리됐다.

[스포츠투데이 김호진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이름값 제대로…레전드의 귀환 ['보이스4' …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보이스'가 시즌4의 포문…
기사이미지
"옥주현, 무릎 꿇고 오열"…'위키드…
기사이미지
빌리 아일리시, 아시아계 조롱 의혹…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미국의 싱어송라이터 빌리 아일리시(2…
기사이미지
'펜하3'→'라켓소년단', 연이은 인종 차별 …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펜트하우스3'부터 '라켓…
기사이미지
'대세' 박민지, 한국여자오픈도 우…
[음성=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박민지가 생애 첫 메이저 대회 우…
기사이미지
윤계상, 연하 경영인과 결혼설…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