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모르파티' 정지훈, 안재모와 눈물의 이별→친부 박선준과 대면 [TV캡처]

입력2021년 06월 14일(월) 09:23 최종수정2021년 06월 14일(월) 09:23
아모르파티 / 사진=SBS
[스포츠투데이 현혜선 기자] '아모르파티' 정지훈이 장준호 집에 입성했다.

14일 오전 방송된 SBS 아침드라마 '아모르파티'(극본 남선혜·연출 배태섭)에서는 장준호(박형준), 강유나(배슬기)의 집으로 가는 한하늘(정지훈)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한재경(안재모)은 한하늘을 장준호 집에 보내기 위해 꼼꼼히 준비했다. 눈물을 흘리며 마지막 밤을 보낸 한재경과 한하늘은 이별을 준비했다.

한재경은 "빠트린 거 없냐"고 물었고, 한하늘은 "그동안 키워 주셔서 감사했다"고 인사했다.

한재경은 "가서 엄마 아빠 말씀 잘 듣고 할아버지 할머니에게도 예의바르게 잘 하라"고 말했다.

이후 장준호 집에 도착한 한하늘은 친아빠인 장철용(김종구)의 운전기사 황철오(박선준)와 마주하며 긴장감을 드리웠다.

[스포츠투데이 현혜선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