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수종 측 "축구 경기 도중 오른팔 골절, 수술 후 회복 중" [공식입장]

입력2021년 06월 21일(월) 09:20 최종수정2021년 06월 21일(월) 09:20
최수종 / 사진=DB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배우 최수종이 축구 경기 도중 오른팔 다발성 골절상을 입었다.

21일 최수종 소속사 측은 스포츠투데이에 "12일 열린 축구 경기 도중 오른팔에 다발성 골절상을 입었다. 전치 10주의 소견을 받았다"고 밝혔다.

이어 "이튿날 수술을 무사히 끝내고 현재는 회복 중"이라고 밝혔다.

최수종은 아내 하희라와 함께 KBS2 예능프로그램 '살림하는 남자들2'에 출연 중인 상황. 소속사 측은 "지난주 목요일에 깁스를 한 채로 녹화에 참여했다"고 전했다.

최수종이 출연하는 '살림하는 남자들2'는 매주 토요일 밤 9시 15분에 방송된다.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참을 수 없어" 박수홍, 무차별 폭로에 칼 …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방송인 박수홍이 최근 자…
기사이미지
JTBC, 9월 토일극 신설…장기적 부…
[스포츠투데이 최혜진 기자] JTBC가 대대적인 주말 개편에 나선다.…
기사이미지
"눈 가리고 아웅 아냐" 함소원, 이…
[스포츠투데이 현혜선 기자] 방송인 함소원이 시어머니의 욱일기 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