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구 여제' 김연경 "최대한 보완해 도쿄 올림픽서 좋은 모습으로"

입력2021년 06월 21일(월) 15:35 최종수정2021년 06월 21일(월) 16:36
김연경 / 사진=대한민국배구협회 제공
[스포츠투데이 김호진 기자] '배구 여제' 김연경(상하이)이 20221 국제배구연맹(FIVB) 발리볼네이션스리그(VNL) 모든 일정 종료 후 코앞으로 다가온 도쿄 올림픽을 위한 각오를 다졌다.

김연경은 21일(한국시각) 대한배구협회와 진행한 인터뷰에서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오랫 동안 경기와 훈련을 하지 못해 좋지 못한 결과로 이어진 것 같다"고 VNL을 모두 치른 소감을 전했다.

대한민국 여자배구대표팀은 VNL 최종성적을 3승12패를 기록하며 16개 팀 중 15위에 머물며 대회를 마쳤다.

김연경은 "(도쿄) 올림픽까지 시간이 많이 남지 않았지만, 최대한 보완해서 더 좋은 모습을 보이겠다"며 "많은 응원 부탁드린다"고 힘줘 말했다.

한국은 22일 귀국해 7일간 자가격리를 마친 뒤 경남 하동으로 건너가 7일간 코호트 격리 생활을 이어간다.

[스포츠투데이 김호진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모델료 150억 요구" 영탁, 몸값 논란? 관건…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가수 영탁과 '영탁막걸리…
기사이미지
"극장가 질주"…'블랙 위도우', 20…
[스포츠투데이 현혜선 기자] 영화 '블랙 위도우'가 2021년 최고 흥…
기사이미지
'사랑과 우정사이' 양혜지·데프트…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프로게이머 데프트(본명 김혁규·25)와…
기사이미지
"더 나은 콘텐츠 만들 것" 국가비, 방역수칙…
[스포츠투데이 현혜선 기자] 유튜버 국가비가 방역수칙…
기사이미지
강채영·장민희·안산, 양궁 女단체…
기사이미지
"팬심 아닌 범죄"…도 넘은 사생팬…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사생팬은 생활의 사(私), 생(生)과 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