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G 연속포' LG 채은성, 4시즌 연속 두 자릿수 홈런

입력2021년 06월 23일(수) 18:40 최종수정2021년 06월 23일(수) 18:41
채은성 / 사진=DB
[인천=스포츠투데이 김호진 기자] 채은성(LG 트윈스)이 선제 투런 홈런을 쏘아 올렸다.

채은성은 23일 오후 6시 30분 인천SSG랜더스필드에서 열린 2021 신한은행 SOL KBO 리그 SSG 랜더스와 원정경기에 4번 타자 겸 우익수로 선발 출장했다.

이날 채은성은 1사 1루에서 상대 선발투수 오원석의 2구째 126km 슬라이더를 노려쳐 가운데 담장 넘기는 투런 아치를 그렸다. 이는 그의 시즌 10호 홈런이자 지난 2018시즌부터 올 시즌까지 이어진 4시즌 연속 두 자릿수 홈런.

전날 SSG를 상대로 시즌 9호포를 터뜨린 채은성은 이날 홈런 한 방 더 추가하며 두 경기 연속 홈런의 절정의 컨디션을 선보였다.

[스포츠투데이 김호진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참을 수 없어" 박수홍, 무차별 폭로에 칼 …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방송인 박수홍이 최근 자…
기사이미지
JTBC, 9월 토일극 신설…장기적 부…
[스포츠투데이 최혜진 기자] JTBC가 대대적인 주말 개편에 나선다.…
기사이미지
"눈 가리고 아웅 아냐" 함소원, 이…
[스포츠투데이 현혜선 기자] 방송인 함소원이 시어머니의 욱일기 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