빈지노, 韓 최초 NBA 생중계 스페셜 게스트로 출격 [공식입장]

입력2021년 06월 23일(수) 19:24 최종수정2021년 06월 23일(수) 19:24
빈지노 / 사진=비스츠앤네이티브스 제공
[스포츠투데이 백지연 기자] '엄친아 래퍼' 빈지노가 NBA 중계에 도전한다.

23일 비스츠앤네이티브스 측은 "빈지노가 26일 오전 열리는 애틀랜타와 밀워키의 20-21 NBA 동부 컨퍼런스 결승 2차전에 스페셜 게스트로 출격할 예정"이라고 알렸다.

대한민국 최고 래퍼라는 평을 듣고 있는 빈지노가 NBA 중계에서는 어떤 입담을 보여줄 수 있을지 관심이 집중된다. 'NBA 대표 명콤비' 김명정 캐스터와 조현일 해설위원이 지원사격하는 빈지노의 중계 데뷔 경기는 26일 토요일 오전 9시 30분 스포티비2(SPOTV2)에서 생중계된다.

PC/모바일 중계는 스포츠 OTT 서비스 스포티비 나우(SPOTV NOW)에서 시청 가능하며, 하이라이트, 다시보기 영상 또한 가장 빠르게 만나볼 수 있다.

빈지노는 연예계에서 소문난 스포츠 마니아다. 그의 SNS 팔로잉 리스트만 봐도 충분히 알 수 있다. 롤랑 가로스, 윔블던 등 테니스 대회 공식 계정부터 정찬성, 호르헤 마스비달, 코너 맥그리거 등 UFC 파이터들까지 팔로우하며 다양한 관심사를 드러냈다. 지난해에는 ‘슈퍼볼 직관’ 인증샷을 게시하면서 '성덕'의 면모를 과시하기도 했다.

NBA 사랑은 더욱 각별하다. 다양한 팀과 선수들의 소식을 챙겨보고 있는 것은 물론, 지난 3월에는 소속사 BANA에 새로 합류하여 정규 2집 앨범 제목이 댈러스의 레전드 선수인 '노비츠키(NOWITZKI)'가 될 것이라 예고하기도 했다.

특별한 도전을 하게 된 빈지노는 설레는 마음을 숨기지 않았다. 스페셜 게스트 출연에 대한 소감을 묻자 "무려 동부 컨퍼런스 파이널을 두 전문가와 함께할 수 있어 영광"이라며 "제 일생일대의 빅이벤트고, 코트 사이드 관전보다 더 기쁘다"고 밝혔다. 좋아하는 팀에 관해서는 "너무 어려운 질문"이라고 망설이면서도 "밀워키 벅스와 아데토쿤보를 응원하는 마음이 있다"고 조심스레 전했다.

수년간 NBA를 중계하고 있는 스포티비(SPOTV)는 빈지노 이전에도 다양한 셀러브리티들을 스페셜 게스트로 초대하며 NBA 대중화를 위해 노력한 바 있다. 연예계 대표 NBA 마니아 박진영부터 NS윤지, 하승진 등이 마이크를 잡았고, 얼마 전에는 ‘호사가’ 김구라가 중계석에 앉아 NBA 관련 지식들을 뽐냈다. 출연자마다 다른 특색을 보여준 가운데 빈지노의 중계는 어떤 모습일지 궁금증이 커지고 있다.

[스포츠투데이 백지연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덕분에 힘내볼게요" 방탄소년단, '핫100' …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그룹 방탄소년단(BTS)이 …
기사이미지
'미우새' 박수홍→'우다사3' 김용건…
[스포츠투데이 최혜진 기자] 코미디언 박수홍, 배우 김용건이 오랜…
기사이미지
여름밤 더위 날린 우상혁의 '긍정 …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우상혁의 '긍정 에너지'가 더위에 지친…
기사이미지
"눈 가리고 아웅 아냐" 함소원, 이번엔 '욱…
[스포츠투데이 현혜선 기자] 방송인 함소원이 시어머니…
기사이미지
1주년 맞은 '노는언니', 올림픽 열…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1주년을 맞은 '노는언니'가 최근 열리…
기사이미지
크리스, 강간죄로 中 공안 체포→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