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SG 로맥, LG 이민호 상대 시즌 16호포 '쾅'…홈런 부문 공동 2위

입력2021년 06월 23일(수) 20:16 최종수정2021년 06월 23일(수) 20:16
제이미 로맥 / 사진=DB
[인천=스포츠투데이 김호진 기자] SSG 랜더스 외국인 타자 제이미 로맥이 추격의 투런포를 쏘아 올렸다.

로맥은 23일 오후 6시 30분 인천SSG랜더스필드에서 열린 2021 신한은행 SOL KBO 리그 LG 트윈스와 홈경기에서 2번 타자 겸 1루수로 선발 출장했다.

이날 첫 타석에서 유격수 땅볼, 두 번째 타석에서 볼넷을 기록한 로맥은 세 번째 타석에서는 달랐다.

로맥은 팀이 1-3로 뒤진 5회말 1사 2루에서 이민호의 2구째 118km 커브를 노려쳐 좌측 담장 넘기는 투런 아치를 그렸다. 이는 그의 시즌 16호포.

로맥은 이날 홈런으로 호세 피렐라(삼성 라이온즈), 최정(SSG)과 함께 부문 공동 2위로 도약했다.

[스포츠투데이 김호진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