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FC 헤비급, 27일 가네-볼코프 맞대결…챔피언 은가누 상대할 도전자는 누구?

입력2021년 06월 24일(목) 11:41 최종수정2021년 06월 24일(목) 11:41
사진=커넥티비티 제공
[스포츠투데이 이정철 기자] 시릴 가네와 알렉산더 볼코프가 주먹을 맞댄다.

27일(한국시각) 열리는 'UFC Fight Night' 메인 이벤트에서는 헤비급 랭킹 3위 시릴 가네와 랭킹 5위 알렉산더 볼코프가 맞대결을 벌인다.

8전 전승을 이어가는 중인 가네는 타이틀 도전권을 목전에 둔 만큼 동기부여가 확실하다. 상위 랭커간 맞대결로 관심이 모이는 'UFC Fight Night: 가네 vs 볼코프'의 메인카드 경기는 오는 27일 오전 5시부터 온라인 스포츠 OTT 서비스 스포티비 나우(SPOTV NOW)와 프리미엄 TV 채널 스포티비 온(SPOTV ON)에서 독점 생중계될 예정이다.

가네는 종합격투기 8전 전승으로 헤비급 강자로 떠오르고 있다. 무패 행진을 달리던 가네는 바로 직전 로젠스트루이크와 맞대결에서 판정승을 거두면서 UFC 랭킹 3위에 올랐다.

그러나 데이나 화이트 대표는 "(로젠스트루이크와 맞대결은) 세상에 이름을 알릴 수 있는 기회였다. 가네는 이겼지만 그뿐"이라며 실망감을 드러낸 바 있다.

이에 가네는 "사람들은 재미있는 경기만 원한다. 지루할 수 있었지만 전문가의 시선에서는 멋진 퍼포먼스였다"며 의연한 모습을 나타냈다.

이번 볼코프와의 매치업을 앞두고 가네는 "타격이 훌륭한 두 선수의 경기"라고 밝힌 바 있다. 무에타이 챔피언 출신으로 출중한 타격 능력까지 자랑하는 가네가 챔피언 프란시스 은가누를 대적할 컨텐더로서 자리매김할 수 있을지 주목된다.

가네를 상대할 '러시아 돌주먹' 볼코프는 바로 직전 경기에서 알리스타 오브레임을 TKO로 제압했다. 약 204cm의 장신의 파이터로 압도적인 체격과 파워를 보유한 볼코프는 22번의 KO 승리를 따낸 바 있으며, 그중 세 번의 서브미션 승을 달성하기도 했다.

이번 대회에 앞서 볼코프는 "가네는 진정한 Top5 랭커답게 유능하고 똑똑하게 싸운다"면서 "위협적인 테크닉과, 다양한 타격 기술을 보유하고 있다"고 분석했다. 더불어 "타격전에서 지친 선수가 레슬링으로 승부를 보는 대결이 될 것"이라고 예상했다.

정상으로 가는 길목에 선 두 헤비급 상위 랭커간 대결에 팬들의 관심이 모이는 가운데, 이번 'UFC Fight Night: 가네 vs 볼코프'의 메인카드 경기는 오는 일요일 오전 5시 스포티비 나우(SPOTV NOW)와 스포티비 온(SPOTV ON)을 통해 만나볼 수 있다.

[스포츠투데이 이정철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모델료 150억 요구" 영탁, 몸값 논란? 관건…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가수 영탁과 '영탁막걸리…
기사이미지
"극장가 질주"…'블랙 위도우', 20…
[스포츠투데이 현혜선 기자] 영화 '블랙 위도우'가 2021년 최고 흥…
기사이미지
'사랑과 우정사이' 양혜지·데프트…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프로게이머 데프트(본명 김혁규·25)와…
기사이미지
"더 나은 콘텐츠 만들 것" 국가비, 방역수칙…
[스포츠투데이 현혜선 기자] 유튜버 국가비가 방역수칙…
기사이미지
강채영·장민희·안산, 양궁 女단체…
기사이미지
"팬심 아닌 범죄"…도 넘은 사생팬…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사생팬은 생활의 사(私), 생(生)과 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