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수' 김연경·황선우 앞장 선 대한민국 선수단, 103번째 입장

입력2021년 07월 23일(금) 21:59 최종수정2021년 07월 23일(금) 21:59
대한민국 선수단 / 사진=Gettyimages 제공
[스포츠투데이 김호진 기자] 2020 도쿄 하계올림픽에 출전하는 대한민국 선수단이 103번째로 개막식에 등장했다.

한국 선수단은 23일 오후 도쿄 올림픽 스타디움에서 열린 개막식에서 일본어 순서 및 국제올림픽위원회(IOC) 프로토콜에 따라 103번째로 입장했다.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감염 우려로 이번 대회 개회식은 무관중으로 진행됐고 각국 선수단도 규모를 축소했다.

한국 선수단은 '배구 여제' 김연경(배구)과 '포스트 박태환' 황선우(수영)가 기수로 나선 가운데 배구, 럭비, 사격, 수영 등 선수 24명과 임원 6명 등 총 30명이 태극기 깃발을 흔들며 모습을 드러냈다.

한국 선수단이 입장할 때 반기문 IOC 윤리위원회 위원장이 손을 흔들며 환영하는 모습이 중계 화면에 포착됐다.

올림픽 전통에 따라 근대올림픽 초대 대회 개최국 그리스가 첫 번째로 입장하고, 난민대표팀이 뒤따라 나선다.

이후 일본어 순으로 각국 대표 선수들이 나선다. 2028년과 2024년 개최국인 미국(LA 올림픽)과 프랑스(파리 올림픽)가 204번째, 205번째로 선을 보인다. 개최국인 일본은 206번째인 가장 마지막에 등장한다.

한편 이번 올림픽은 이날 개막해 오는 8월 8일까지 17일간 열전에 돌입한다.

도쿄 하계올림픽은 난민팀 포함 206개국 1만1000여명의 선수들이 참가해 33개 종목에서 339개의 금메달을 두고 격돌한다.

29개 종목 355명의 선수단이 참가하는 대한민국 선수단은 이번 올림픽에서 금메달 7개 이상 획득해 종합순위 10위 이내 성적을 내겠다는 목표다.

[스포츠투데이 김호진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픽시 "한가위 계획? 멤버들끼리 윷놀이·소…
[스포츠투데이 현혜선 기자] 그룹 픽시가 한가위 계획…
기사이미지
'갯마을 차차차' 성태 "보름달에 빌…
기사이미지
'열일' 방탄소년단·'휴식' 트와이…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민족 최대의 명절, 한가위가 다가왔다…
기사이미지
노엘이 또…무면허 운전·경찰 폭행→사과에…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장제원 국민의힘 의원의 …
기사이미지
류현진, 미네소타전 2이닝 5실점 패…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류현진(토론토 블루제이스)이 부진의 …
기사이미지
'보이스'·'기적'→'캔디맨', 한가…
[스포츠투데이 현혜선 기자] 다양한 장르의 영화들이 한가위 관객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