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 트롯쇼' 임영웅, '두 주먹' 1위…5개월 연속 명예의 전당 입성

입력2021년 07월 27일(화) 09:50 최종수정2021년 07월 27일(화) 09:50
더 트롯쇼 / 사진=SBS FiL
[스포츠투데이 현혜선 기자] ‘더 트롯쇼’ 임영웅이 5개월 연속 1위를 차지했다.

26일 방송된 SBS FiL 예능프로그램 ‘더 트롯쇼’에서는 대세 중의 대세 임영웅이 ‘두 주먹’으로 1위를 차지하며 5개월 연속 명예의 전당에 입성했다.

임영웅의 ‘두 주먹’은 뚝심 있는 남자의 이야기를 담은 쉬운 멜로디의 세미 트롯 곡으로 박군의 ‘한잔해’와 영탁의 ‘찐이야’를 제치고 ‘더 트롯쇼’ 7월 차트 1위의 주인공이 됐다.

지난 14일부터 21일까지 약 일주일간 진행된 사전투표에서 선두를 달린 임영웅은 생방송 실시간 투표를 합산한 총점에서 8190표를 받으며 압도적인 표 차이로 1위를 차지했다.

임영웅은 3월 '별빛 같은 나의 사랑아', 4월 '이제 나만 믿어요', 5월 ‘HERO’, 6월 ‘계단말고 엘리베이터’에 이어 7월 ‘두 주먹’으로 명예의 전당 5연속 입성이라는 대기록을 세우며 전무후무한 트롯 스타임을 입증했다.

6월에 이어 7월 차트에서도 2위를 차지한 박군은 총 4309표를 획득했고, 3위를 차지한 영탁은 4100표를 받았다. 생방송 현장에서 정해진과 함께 ‘한잔해’ 무대를 꾸민 박군은 “지난달에 이어 다시 한번 이 자리에 함께할 수 있어서 너무 기쁘고 감사하다. 다음달에도 뵐 수 있었으면 좋겠다”고 전했다.

한편, 어제 방송된 ‘더 트롯쇼’ 생방송 무대에서는 박군, 양지은, 홍지윤, 진해성, 박서진, 허찬미, 조명섭, 임서원, 조정민, 김중연, 마리아, 안성준, 윤태화, 이미리, 삼총사, 성리, 더블레스, 미스티 등이 출연해 흥겨운 무대를 펼쳤다.

[스포츠투데이 현혜선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로맨스부터 스릴러까지…보름달만큼 풍성한…
기사이미지
'보복협박 혐의' 양현석, 휴대전화…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그룹 아이콘의 전 멤버 비아이(본명 김…
기사이미지
남궁민·이하늬·김고은…금토극 동…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검은태양', '원 더 우먼', '유미의 세…
기사이미지
"정형화된 오디션 NO"…'야생돌'은 다르다 …
[스포츠투데이 최혜진 기자] '야생돌'이 뜨거운 관심 …
기사이미지
황선홍 감독 "태극마크 가슴 벅차……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대한민국을 대표한다는 자긍심을 갖고…
기사이미지
천상지희 선데이, 유산 고백 "짧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