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짜로 내준 1점?…오상욱, 사브르 개인전 8강 오심 논란

입력2021년 07월 27일(화) 11:49 최종수정2021년 07월 27일(화) 11:49
오상욱 / 사진=Gettyimages 제공
[스포츠투데이 이정철 기자] 도쿄올림픽 펜싱 사브르 개인전 오상욱의 경기 중 상대방의 득점 하나가 부당하게 올라갔다는 주장이 제기됐다.

오상욱은 24일 일본 지바의 마쿠하리 메세에서 펼쳐진 도쿄올림픽 남자 사브르 개인전 8강에서 산드로 바자제(조지아)에게 13-15로 패했다.

그런데 이 경기를 다시 본 팬들을 중심으로 경기 도중 바자제에게 추가 1득점이 올라갔다는 주장이 제기됐다.

논란 속의 장면은 1피어리드에서 발생했다. 오상욱이 5-4로 리드한 상황에서 두 선수 모두 공격을 시도해 양쪽에 불이 들어왔지만 심판은 바자제의 공격이 앞섰다고 판단해 5-5가 됐다.

오상욱은 이후 비디오 판독을 요청했고, 심판은 원심을 인정했다. 그런데 시합이 재개되자 바자제의 점수가 1점 더 올라가 5-6이 됐다. 바자제에게 '공짜 1점'이 주어진 셈이다.

펜싱은 심판이 상황을 판단하고 운영위원이 점수를 기록한다. 만약 운영위원이 주지 않아도 될 1점을 바자제에게 부여했다면 비디오 판독 이후 운영위원이 점수를 잘못 표기한 것으로 해석된다.

그러나 오상욱이 설령 오심으로 손해를 봤더라도 이를 정정하기는 힘들 전망이다. 현장에서 이의 제기를 한 코치와 선수가 없었고 경기 후 결과를 확인했다는 내용에 서명을 마쳤기 때문이다.

해당 논란에 대해 대한펜싱협회는 사실관계 파악에 나설 계획이다.

[스포츠투데이 이정철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정형화된 오디션 NO"…'야생돌'은 다르다 …
[스포츠투데이 최혜진 기자] '야생돌'이 뜨거운 관심 …
기사이미지
남궁민·이하늬·김고은…금토극 동…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검은태양', '원 더 우먼', '유미의 세…
기사이미지
[단독] 김강훈, 차기작은 '재벌집 …
[스포츠투데이 최혜진 기자] 배우 김강훈이 새 드라마 '재벌집 막내…
기사이미지
'보복협박 혐의' 양현석, 휴대전화 포렌식 …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그룹 아이콘의 전 멤버 비…
기사이미지
황선홍 감독 "태극마크 가슴 벅차……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대한민국을 대표한다는 자긍심을 갖고…
기사이미지
천상지희 선데이, 유산 고백 "짧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