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레이브걸스 "'술버릇 (운전만해 그 후)', 구남친 떠올리며 감정 실었다" [인터뷰]

입력2021년 08월 23일(월) 18:06 최종수정2021년 08월 23일(월) 18:06
브레이브걸스 / 사진=브레이브 엔터테인먼트 제공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역주행의 아이콘' 그룹 브레이브걸스가 음악 스펙트럼을 넓혀 돌아왔다.

브레이브걸스(민영, 유정, 은지, 유나)는 23일 신보 '애프터 위 라이드(After We Ride)' 공개를 앞두고 서면 인터뷰를 진행했다.

이번 앨범은 미니 5집 '서머 퀸(Summer Queen)'의 리패키지 앨범이다. 컴백 소감에 대해 유정은 "올여름 많은 사랑을 받았던 '서머 퀸'의 리패키지 앨범으로 돌아왔습니다. 이번 타이틀 곡 '술버릇 (운전만해 그후)'은 저희가 새롭게 시도하는 장르의 곡이라서 어떻게 들어 주실지 무척 설레고 반응이 기대됩니다. 열심히 준비 했으니까 많이 사랑해주세요"라고 전했다.

앞서 브레이브걸스는 코로나19 여파로 '서머 퀸' 후속곡 활동을 하지 못했다. 아쉬움도 컸을 터. 은지는 "너무 아쉬웠어요. 역주행 이후 처음 발매하는 앨범이라서 더욱 보여드리고 싶은 모습도 많았기 때문에 후속곡 준비 또한 열심히 했는데 갑작스럽게 코로나19 이슈로 후속곡 활동이 무산돼서 팬분들도 많이 속상해 하신 것 같아서 아쉬웠어요"라고 안타까움을 드러냈다.

그러면서도 "그래도 이렇게 빠르게 여러분들께 신곡을 들려드릴 수 있게 돼 행복합니다. 팬분들께서 이번 앨범으로 인해 저번의 아쉬움을 조금이라도 달래셨으면 좋겠습니다"라고 덧붙였다.
브레이브걸스 / 사진=브레이브 엔터테인먼트 제공

이번 타이틀곡 '술버릇 (운전만해 그후)'는 지난해 여름 발매된 '운전만해 (We Ride)'의 뒷이야기를 담은 곡이다. 민영은 "시원한 락 사운드와 상반되는 슬프고 감성적인 가사의 조화가 이 곡의 감상 포인트라고 생각해요"라고 리스닝 포인트를 귀띔했다.

새 앨범인 만큼, 특별히 신경 쓴 부분도 많다고. 유나는 "이번 앨범은 올여름 저희를 '서머 퀸'으로 도약하게 해준 미니 5집의 수록곡들을 담은 리패키지 앨범입니다. 기존의 곡들을 담았기 때문에 혹시 식상하다고 느끼실 수도 있어서 새롭게 편곡해 담아봤어요"라고 했다.

또 민영은 "그리고 이번에는 의상 콘셉트에 많이 신경을 썼어요. '술버릇 (운전만해 그후)' 자체가 저희가 새로 시도하는 장르이다 보니 의상 콘셉트도 새로운 모습을 보여드리면 더 좋을 것 같다는 생각을 했어요. 독특한 액세서리와 화려한 패션 아이템을 매치해 스타일링을 해봤어요. 예쁘게 봐주셨으면 좋겠습니다"라고 당부했다.

소속사 대표 용감한형제의 프로듀싱 조언도 공개했다. 민영은 "'술버릇 (운전만해 그후)'는 아픈 이별의 감정을 담은 곡이니 감정을 잘 살려야 한다고 말씀하셨어요. 실제로 옛날에 술김에 헤어진 남자친구에게 전화를 한 적이 있는데 그때의 감정을 생각하며 감정을 실어 부르려고 노력했습니다"라고 전했다.
브레이브걸스 / 사진=브레이브 엔터테인먼트 제공

이번 앨범 목표도 언급했다. 유정은 "'술버릇 (운전만해 그후)'은 저희가 새롭게 시도하는 음악 장르인 만큼 정말 고민을 많이 하고 작업에 임한 만큼 많은 분들이 브레이브걸스가 이런 장르의 곡도 소화할 수 있다는 것을 이번 기회를 통해 알아주셨으면 좋겠습니다. 이번 앨범을 기점으로 해 음악적 스펙트럼을 점점 넓혀가고 싶어요"라고 강조했다.

마지막으로 브레이브걸스는 큰 사랑을 보내주는 팬들에게 고마움을 전했다.

"피어레스! 항상 저희를 응원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코로나19로 인해 자주 만나지 못해 너무 아쉬워요. 힘들 때마다 피어레스가 보내주는 응원과 사랑을 생각하며 버티곤 합니다. 이번 앨범도 많이 사랑해 주시고 앞으로 더 발전해 나가는 브레이브걸스를 기대해주세요. 감사합니다."(유나)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종방연을 예능에서…'해치지 않아'·'산촌생…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
기사이미지
알렉 볼드윈, 영화 촬영 중 소품총…
[스포츠투데이 현혜선 기자] 할리우드 배우 알렉 볼드윈(63)이 영화…
기사이미지
김선호 하차…'1박 2일', 출연자 논…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배우 김선호가 사생활 논란에 휩싸인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