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어저 호투+폴락 역전타' 다저스, 애틀랜타 꺾고 3연승 질주

입력2021년 09월 02일(목) 14:23 최종수정2021년 09월 02일(목) 14:25
맥스 슈어저 / 사진=Gettyimages 제공
[스포츠투데이 이정철 기자] LA 다저스가 접전 끝에 애틀랜타 브레이브스를 제압하고 3연승을 질주했다.

다저스는 2일(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로스앤젤레스 다저스타디움에서 열린 '2021 메이저리그' 애틀랜타와 홈경기에서 4-3으로 이겼다.

이로써 3연승을 달린 다저스는 85승49패를 마크했다. 현재 진행 중인 샌프란시스코 자이언츠(84승48패)와 밀워키 브루어스의 경기 결과에 따라 내셔널리그 서부지구 1위로 올라설 수 있게 됐다. 반면 3연패에 빠진 애틀랜타는 70승62패로 내셔널리그 동부지구 1위를 유지했다.

다저스 선발투수 맥스 슈어저는 6이닝 3피안타 무사사구 9탈삼진 무실점으로 호투했지만 팀 불펜진의 방화로 승리를 챙기지 못했다. 8회초 등판한 빅포드는 0.1이닝을 무실점으로 막고 승리를 챙겼다. 타선에서는 먼시와 반스가 홈런포를 가동하며 팀 승리를 견인했다.

애틀랜타 선발투수 프리드는 6이닝 3피안타 1볼넷 9탈삼진 2실점으로 호투했다. 8회말 등판한 마틴은 0.1이닝 동안 1실점을 내주며 패전의 멍에를 썼다.

이날 먼저 기선을 제압한 것은 다저스였다. 1회말 1사 후 먼시가 좌월 솔로홈런을 뺏어내 선취점을 신고했다. 이어 3회말 선두타자 반스가 좌월 1점홈런을 터뜨려 2-0으로 달아났다.

일격을 당한 애틀랜타는 7회초 1사 후 다노의 우중간 안타로 추격의 물꼬를 텄다. 여기서 로사리오가 좌중월 투런포를 작렬해 2-2 승부의 균형을 맞췄다.

기세를 탄 애틀랜타는 8회초 1사 후 스완슨이 중앙 담장을 넘기는 솔로포를 뽑아내 3-2로 승부를 뒤집었다.

역전을 허용한 다저스는 8회말 트레아 터너의 좌전 2루타와 먼시의 진루타로 1사 3루를 만들었다. 이후 베츠가 삼진을 당했지만 저스틴 터너가 1타점 적시타를 터뜨려 3-3 승부를 원점으로 돌렸다.

다저스는 계속된 공격에서 시거의 볼넷으로 1,2루 찬스를 잡은 뒤, 폴락이 1타점 적시타를 날려 4-3으로 역전했다.

승기를 잡은 다저스는 9회초 마운드에 마무리투수 젠슨을 올려 애틀랜타 타선을 틀어막았다. 결국 경기는 다저스의 1점 차 승리로 마무리됐다.

[스포츠투데이 이정철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김선호=K배우 의혹…'갯마을 차차차' 흥행 …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배우 김선호가 전 여자친…
기사이미지
'이터널스' 마동석, 美 월드 프리미…
[스포츠투데이 현혜선 기자] 마블 시네마틱 유니버스(MCU)의 신작 …
기사이미지
김선호, 사생활 논란 여파…광고 손…
기사이미지
노엘, 결국 구속…반복된 비행의 대가 [ST이…
기사이미지
'슈와버 만루포' 보스턴, ALCS 3차…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보스턴 레드삭스가 휴스턴 애스트로스…
기사이미지
1년만 유료 가입자 3배 ↑…티빙, …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티빙이 국내를 넘어 일본, 대만, 미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