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햄스트링 부상' 최지만, 빠르면 6일 미네소타전서 복귀

입력2021년 09월 03일(금) 10:44 최종수정2021년 09월 03일(금) 11:07
최지만 / 사진=Gettyimages 제공
[스포츠투데이 김호진 기자] 햄스트링 부상으로 부상자 명단(IL)에 등재됐던 최지만(탬파베이 레이스)의 복귀가 임박했다.

메이저리그 공식 홈페이지(MLB.com)는 3일(한국시각) "최지만은 4일 또는 오는 5일 마이너리그 루키리그에서 1루수 혹은 지명타자로 출전해 몸 상태를 체크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이어 "경기를 뛰고도 큰 문제가 없다면 6일 미네소타 프윈스와 홈경기에서 복귀할 전망"이라고 부연했다.

최지만은 지난달 11일 보스턴 레드삭스전에서 왼쪽 햄스트링 부상을 입었다.

그는 통증을 안고 경기를 뛰다가 지난달 23일 시카고 화이트삭스전 도중 교체돼 열흘짜리 IL에 등재돼 회복 시간을 가졌다.

최지만이 올 시즌 IL에 오른 건 벌써 3번째다. 올 시즌 개막을 앞두고 무릎 수술을 받아서 개막 엔트리에 제외됐고, 지난 6월엔 사타구니 부상으로 열흘짜리 IL에 오른 바 있다.

올 시즌 최지만은 64경기에서 9홈런 38타점 타율 0.250을 기록 중이다.

[스포츠투데이 김호진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불호 된' 김선호, 추락은 한순간 [ST이슈]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추락은 한순간이다. 정상…
기사이미지
'김선호 사생활 폭로'한 전 연인, …
[스포츠투데이 현혜선 기자] 배우 김선호가 사생활 논란에 휩싸인 …
기사이미지
"반짝스타 되는 게 꿈" 김선호, 재…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배우 김선호의 사생활 논란으로 그의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