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형우, 득녀 경사…14일 롯데전 경조사 휴가

입력2021년 09월 14일(화) 15:08 최종수정2021년 09월 14일(화) 15:15
최형우 / 사진=스포츠투데이 DB
[스포츠투데이 김호진 기자] KIA 타이거즈 외야수 최형우가 둘째 아이로 딸을 얻었다.

최형우의 아내 제갈민 씨는 13일 오후 12시 40분 광주광역시 W여성병원에서 몸무게 3.25kg의 여아를 출산했다. 산모와 아이 모두 건강하다.

최형우 부부는 아이의 이름을 '이서'라고 지었다.

앞서 최형우 부부는 지난 2019년 1월 아들 이준 군을 출산했다.

최형우는 "건강하게 아이를 낳은 아내에게 고맙고, 더 화목하게 잘 사는 모습 보여드리겠다"고 말했다.

한편 최형우는 14일 경조휴가를 내고 이날 광주-기아 챔피언스 필드에서 열리는 롯데 자이언츠와 홈경기에 출전하지 않을 예정이다.

[스포츠투데이 김호진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신민아·김선호, '로코 장인' 굳히기 ['갯마…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청정 무해한 가슴 따뜻한…
기사이미지
"한심해" 방탄소년단 뷔, 열애설 부…
기사이미지
'프듀' 김국헌→'슈퍼스타' 김영근…
[스포츠투데이 최혜진 기자] 타 오디션 출신 가수들이 '국민가수'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