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8전 전승' 최정 9단, 보령 머드 챔피언결정전 이끌어

입력2021년 09월 20일(월) 15:57 최종수정2021년 09월 20일(월) 15:57
최정 9단 / 사진=한국기원 제공
[스포츠투데이 이정철 기자] 최정 9단이 이끄는 디펜딩챔피언 보령 머드가 여자바둑리그 첫 2연패에 도전한다. 플레이오프에서 3승을 추가한 최정 9단은 금년 시즌 18전 전승 행진을 이어갔다.

19일 서울 성동구 한국기원 바둑TV스튜디오에서 열린 2021 NH농협은행 한국여자바둑리그 플레이오프 3차전에서 정규리그 3위 보령 머드가 2위 서귀포 칠십리에 2-0으로 승리해 종합전적 2승1패로 챔피언결정전에 진출했다.

보령 머드는 17일 같은 장소에서 열린 플레이오프 1차전에서 2-0으로 승리를 거뒀지만 18일 2차전에서는 1-2로 졌다.

플레이오프 최종전에서 보령 머드는 포스트시즌에 첫 출전한 김경은 2단이 정연우 초단에게 168수 만에 백 불계승을 거두며 선취점을 신고했다. 이어 최정 9단이 이민진 8단에게 279수 만에 흑 불계승을 거두며 승리를 결정지었다.

올 시즌 정규리그에서 14전 전승을 거둔 최정 9단은 포스트시즌에서도 준플레이오프 1승, 플레이오프 3승 등 4연승을 보태며 여자랭킹 1위다운 면모를 뽐냈다. 최정 9단의 성적을 지난 시즌까지 합산하면 여자바둑리그에서 23연승 중이며, 포스트시즌에서는 2016년부터 16연승을 질주하고 있다.

챔피언결정전 진출 직후 인터뷰에서 보령 머드 문도원 감독은 "정규리그 1위 삼척 해상케이블카는 생각만 해도 머리가 아플 정도로 강팀이지만 우리 팀도 준플레이오프부터 컨디션을 찾아가면서 좋은 플레이로 올라가고 있는 만큼 지켜봐 달라“고 자신감을 표현했다.

이어 "결국에는 선수들 개개인 역량이 뛰어난 팀이 우승할 것"이라면서 "최정 선수와 김채영 선수가 주장전을 펼치면 내용도 재밌을 것 같고 그렇게 됐으면 좋겠다"는 희망사항도 밝혔다.

삼척 해상케이블카와 보령 머드 양팀은 정규리그에서 1승1패를 마크했지만, 최정 9단과 김채영 6단은 두 차례 맞대결을 벌여 두 번 모두 최정 9단이 승리를 거뒀다.

2015년 출범한 한국여자바둑리그는 그동안 단 한 차례도 두 번 연속 우승한 팀이 없을 정도로 치열한 각축전을 펼쳐 보는 재미를 더했다. 인제 하늘내린이 2015년 정상을 차지한 것을 시작으로 2016년 서울 부광탁스, 2017년 포항 포스코켐텍, 2018년 충남 SG골프, 2019년 부안 곰소소금, 2020년 보령 머드가 우승 트로피의 주인공이 됐다.

보령 머드의 사상 첫 2연패냐, 삼척 해상케이블카의 대회 첫 우승이냐를 가리게 될 챔피언결정전 1차전은 23일 막이 오른다. 2차전은 24일 열리며 1-1일 경우 최종 3차전은 26일 펼쳐지게 된다.

2021 NH농협은행 한국여자바둑리그의 우승상금은 5500만 원, 준우승 상금은 3500만 원이다.

[스포츠투데이 이정철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김선호 지인 주장 누리꾼, 25일 새로운 폭로…
[스포츠투데이 백지연 기자] 배우 김선호가 전 여자친…
기사이미지
'거짓 암 투병 의혹' 최성봉, 슬그…
기사이미지
'불호 된' 김선호, 추락은 한순간 …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추락은 한순간이다. 정상을 향해 가던…
기사이미지
넷플릭스, 3분기 신규 가입자 급증…'오징어…
[스포츠투데이 현혜선 기자] 세계 최대 온라인 동영상…
기사이미지
이다영, 그리그 리그 데뷔전서 팀 …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그리스리그로 진출한 이다영(PAOK 테살…
기사이미지
'김선호 사생활 폭로'한 전 연인, …
[스포츠투데이 현혜선 기자] 배우 김선호가 사생활 논란에 휩싸인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