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활' 출신 김동명, KIA 홈경기 승리기원 시구

입력2021년 09월 22일(수) 12:09 최종수정2021년 09월 22일(수) 12:09
사진=문화공간 제공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부활' 출신 보컬리스트 김동명이 KIA 타이거즈의 승리를 기원한다.

KIA 타이거즈는 오는 25일 광주-기아 챔피언스 필드에서 열리는 홈경기에서 록그룹 '부활' 출신의 보컬리스트 김동명을 초청, 승리기원 시구 이벤트를 개최한다.

김동명은 이날 SSG 랜더스와의 경기에 시구자로 나서 KIA의 승리를 기원한다.

경기에 앞서 응원단상에서 '희야', '사랑해서 사랑해서' 등 부활의 명곡들을 부르며 팬들을 즐겁게 할 예정이다.

한편 2014년 '부활'의 10대 보컬로 발탁돼 5년간 리드 보컬로 활동한 김동명은 특유의 고음과 파워풀한 가창력으로 두터운 팬층을 보유하고 있다.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불호 된' 김선호, 추락은 한순간 [ST이슈]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추락은 한순간이다. 정상…
기사이미지
'김선호 사생활 폭로'한 전 연인, …
[스포츠투데이 현혜선 기자] 배우 김선호가 사생활 논란에 휩싸인 …
기사이미지
"반짝스타 되는 게 꿈" 김선호, 재…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배우 김선호의 사생활 논란으로 그의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