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지현X주지훈 '지리산', 미스터리 포스터 공개…섬뜩한 긴장감

입력2021년 09월 24일(금) 10:40 최종수정2021년 09월 24일(금) 10:41
지리산 / 사진=에이스토리 제공
[스포츠투데이 최혜진 기자] '지리산' 미스터리 포스터가 공개됐다.

24일 tvN 새 드라마 '지리산'(극본 김은희·연출 이응복) 측은 미스터리한 분위기가 담긴 포스터를 공개했다.

'지리산'은 지리산 국립공원 최고의 레인저 서이강(전지현)과 말 못 할 비밀을 가진 신입 레인저 강현조(주지훈)가 산에서 일어나는 의문의 사고를 파헤치며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 미스터리 드라마다.

산을 보호하고 또 조난자들을 살리기 위해 그 광활한 곳을 누비는 두 레인저가 어떤 위험을 맞닥뜨리게 될지 궁금증이 높아지고 있는 상황.

이런 가운데 공개된 포스터가 미스터리한 분위기를 배가한다. 판초의처럼 보이는 넝마를 뒤집어써 정체를 알아볼 수 없는 누군가의 뒷모습이 포착, 그 등에 지리산 국립공원 레인저를 뜻하는 마크가 그려져 의미심장함이 더했다.

무엇보다 '레인저'를 뜻하는 'RANGER'라는 글자 일부가 가려져 마치 '분노'를 의미하는 단어 'ANGER'로 보여 더욱 위험하고도 섬뜩한 긴장감이 드리운다. 해가 지고 차가운 달빛이 내려앉은 지리산의 서늘한 공기마저도 무언의 경고를 보내는 듯하다.

과연 불길한 기류로 가득한 그 정체불명의 인물이 안개로 자욱한 나무숲 너머로 무엇을 응시하고 있는 것인지, 앞으로 서이강과 강현조가 마주하게 될 사고와도 연관돼 있을지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또한 지리산을 가리켜 '하늘과 만나는 곳 이승과 저승의 경계'라는 문구는 김은희 작가가 그려낼 새로운 생(生)과 사(死)의 스토리, 이를 현실로 담아낼 이응복 감독의 탁월한 연출력을 그려지게 해 기대감을 더하고 있다.

'지리산'은 오는 10월 23일 밤 9시 첫 방송될 예정이다.

[스포츠투데이 최혜진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신민아·김선호, '로코 장인' 굳히기 ['갯마…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청정 무해한 가슴 따뜻한…
기사이미지
"한심해" 방탄소년단 뷔, 열애설 부…
기사이미지
'프듀' 김국헌→'슈퍼스타' 김영근…
[스포츠투데이 최혜진 기자] 타 오디션 출신 가수들이 '국민가수'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