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스피릿' 백종원 "술 소비량 늘까 걱정, 건전한 음주 문화 지향"

입력2021년 09월 27일(월) 10:10 최종수정2021년 09월 27일(월) 10:10
백스피릿 백종원 / 사진=넷플릭스 제공
[스포츠투데이 현혜선 기자] '백스피릿' 백종원이 술 소비량이 늘까봐 걱정했다.

27일 오전 넷플릭스 시리즈 '백스피릿'의 제작발표회가 온라인으로 진행됐다. 자리에는 백종원, 박희연 PD가 참석했다.

이날 백종원은 "박희연 PD와 워낙 프로그램을 많이 했다. 그 당시에는 회식을 많이 했는데, 술을 마시면서 술 얘기를 해주면 박희연 PD가 그렇게 재밌어 하더라"고 말했다.

이어 "어느 순간 이 이야기를 가지고 프로그램을 하나 하자고 하더라. 그래서 좋다고 한 것"이라며 "자칫 걱정은 방송 말미 내 스피릿(영혼)이 날라 간다. 우리 음주 문화를 좋은 쪽으로 갔으면 하는 바람인데 이거 보고 술을 너무 드셔서 혹시나 술 소비량이 늘까봐 걱정"이라고 전했다.

그러면서 "박희연 PD를 보고 결정한 프로그램이다. 다른 사람이었으면 안 했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백스피릿'은 백종원이 한국을 대표하는 다양한 분야의 사람들을 만나, 매회 다른 우리나라 술을 테마로 미처 몰랐던 술에 대한 모든 것과 인생을 이야기하는 넷플릭스 시리즈다. 10월 1일 공개.

[스포츠투데이 현혜선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신민아·김선호, '로코 장인' 굳히기 ['갯마…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청정 무해한 가슴 따뜻한…
기사이미지
'프듀' 김국헌→'슈퍼스타' 김영근…
[스포츠투데이 최혜진 기자] 타 오디션 출신 가수들이 '국민가수'에…
기사이미지
'손흥민 4호골' 토트넘, 뉴캐슬에 …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손흥민(토트넘)이 시즌 4호골을 터뜨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