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성한 전 감독, 다음달 3일 KIA 홈경기 시타자 초청

입력2021년 09월 27일(월) 13:21 최종수정2021년 09월 27일(월) 13:21
사진=KIA 타이거즈 엠블럼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김성한 전 KIA 타이거즈 감독이 챔피언스 필드에서 시타에 나선다.

KIA는 오는 10월 3일 광주-기아 챔피언스 필드에서 열리는 한화 이글스와의 경기를 '제18회 추억의 충장축제 홍보의 날'로 정하고 김성한 전 감독을 시타자로 초청한다.

올 해 11월 3일부터 7일까지 닷새 동안 국립아시아문화전당 등 광주광역시 동구 일원에서 펼쳐지는 충장축제는 '어게인, 1983 타이거즈' 프로그램으로 다양한 행사를 준비 중이다. 김성한 전 감독의 시타도 축제 프로그램 중 하나로 마련됐다.

김 전 감독은 특유의 '오리 궁둥이' 타격 자세로 팬들의 향수를 불러일으킬 것으로 기대된다.

이날 시구는 임택 광주광역시 동구청장이 하고, 충장축제의 캐릭터인 '충장이'와 '금남이'도 함께 한다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김선호, 지인發 증언으로 판 뒤집나 [ST이슈…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배우 김선호의 사생활 논…
기사이미지
'이터널스', 개봉 전부터 실시간 예…
[스포츠투데이 현혜선 기자] 영화 '이터널스'가 개봉 전부터 화제다…
기사이미지
박군, 성추행 의혹에 초강수…폭로…
[스포츠투데이 최혜진 기자] 최근 성추행 의혹에 휘말린 가수 박군…
기사이미지
'스우파', 주연으로 우뚝 선 댄서들…신드롬…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K팝 춤을 만드는 댄서들…
기사이미지
고진영, 코르다 제치고 세계랭킹 1…
[부산=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고진영이 세계 정상의 자리를 되…
기사이미지
조현재♥박민정, 둘째 딸 출산 "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