넷플릭스 측 "'오징어 게임' 속 계좌번호, 사전 협조 후 사용" [공식입장]

입력2021년 09월 27일(월) 13:47 최종수정2021년 09월 27일(월) 13:47
오징어 게임 / 사진=넷플릭스
[스포츠투데이 현혜선 기자] 넷플릭스 측이 '오징어 게임' 계좌번호 유출 의혹과 관련해 입장을 전했다.

27일 넷플릭스 측은 스포츠투데이에 "'오징어 게임'에 등장한 계좌번호는 콘텐츠 제작 과정에서 사전 협조 이후 사용한 번호"라고 전했다.

앞서 한 온라인 커뮤니티 게시판에는 '오징어 게임 456억 계좌 주인'이라는 제목의 글이 게시됐다.

해당 글 작성자는 '오징어 게임' 속 등장하는 계좌번호가 실제로 존재하는 계좌번호라고 주장하며, 무단으로 개인의 계좌번호를 사용한 것이 아니냐는 의혹을 제기했다.

[스포츠투데이 현혜선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불호 된' 김선호, 추락은 한순간 [ST이슈]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추락은 한순간이다. 정상…
기사이미지
'김선호 사생활 폭로'한 전 연인, …
[스포츠투데이 현혜선 기자] 배우 김선호가 사생활 논란에 휩싸인 …
기사이미지
"반짝스타 되는 게 꿈" 김선호, 재…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배우 김선호의 사생활 논란으로 그의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