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은 태양' 무삭제판, 반응 폭발…꼭 봐야 하는 이유 셋

입력2021년 09월 28일(화) 12:32 최종수정2021년 09월 28일(화) 12:34
검은 태양 / 사진=웨이브 제공
[스포츠투데이 최혜진 기자] '검은 태양' 무삭제판에 대한 관심이 뜨겁다.

지난 17일 첫 방송된 MBC 금토드라마 '검은 태양'(극본 박석호·연출 김성용)은 일 년 전 실종됐던 국정원 최고 현장 요원 한지혁(남궁민)이 자신을 나락으로 떨어뜨린 배신자를 찾아내기 위해 국정원에 복귀하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 드라마다.

'검은 태양'은 25일 방송된 4회에서 시청률 8.3%를 기록하며 큰 호응을 모으고 있다. 이런 가운데 웨이브에서 공개되는 '검은 태양' 무삭제판을 향한 반응도 폭발적이다.

무삭제판은 지난 추석 연휴 동안 웨이브 전체 시청자 수, 시청 시간, 시청 건수에서 모두 1위를 차지했고, 이와 함께 웨이브 신규 유료 회원 가입자 대상 시청 점유율도 21%를 웃돌며 신규 회원 견인을 주도했다. '검은 태양' 무삭제판이 이토록 큰 사랑을 받고 있는 이유는 무엇일까.

# 박진감+긴장감 더하는 삭제 없는 액션신

'검은 태양'을 향한 시청자들의 공통된 호평 중 하나는 바로 TV에서는 쉽게 볼 수 없었던 강렬한 액션신이다. 남궁민을 비롯한 배우들의 맨몸 액션부터, 거대한 스케일의 차 추격 액션까지. 영화를 보는 듯한 액션이 매회 시청자들을 놀라게 하고 있다. 무삭제판에서는 이러한 액션신을 삭제 없이 감상할 수 있다.

특히 2회 황모술(성노진)을 좇는 한지혁의 카체이싱 장면의 무편집본은 더욱 박진감이 넘친다. 또한 3회에서 한지혁이 황모술이 밀반입한 컨테이너를 찾는 장면도 더욱 자세하게 묘사되며 극의 긴장감을 한층 더 끌어올린다. 방송 수위상 블러 처리됐던 장면들을 깨끗하게 볼 수 있다는 점도 포인트다.

# 촘촘하고 디테일한 인물의 서사

무삭제판은 한지혁을 비롯한 드라마 속 인물들의 감정선을 이해하는 데도 도움을 준다. 일례로 무삭제판 1회에서는 계속 동선이 겹치는 한 남자를 의심하는 한지혁의 편집증적인 면모를 볼 수 있다. 이는 일 년 만에 기억을 잃은 채 돌아온 한지혁의 예민한 심리 상황을 표현한다. 또한 한지혁의 심리 상담 과정과 이를 통해 알 수 있는 한지혁의 상태를 더욱 자세하게 그려낸다.

무삭제판 3회에서는 현장지원팀을 찾아간 서수연(박하선)이 유제이(김지은)에게 "한지혁과 일하는 것이 만만치 않을 텐데"라고 비아냥거리는 대사로, 한지혁에 대한 서수연의 감정을 더욱 자세히 묘사한다. 이어 별개의 용무로 현장지원팀을 찾아온 척하는 서수연의 거짓말이 드러나며 한지혁과 유제이를 경계하는 서수연의 심리가 구체적으로 묘사된다. 이외에도 무삭제판에서는 상황 속 인물들의 더욱 풍부한 표정을 다양한 각도로 담아낸다.

# 추리 본능 불타게 하는 사건의 실마리

무삭제판은 본 방송보다 더욱 많은 사건의 실마리를 담고 있다. 그중 무삭제판 3회에서는 화양파에게서 탈출한 한지혁과 유제이가 나누는 대화에 앞으로 전개에 대한 복선이 깔려 있다. 화양파의 마약 공급 계획을 무사히 처리한 뒤, 앞으로도 같이 공조 수사를 해 나갈 것을 다짐한 두 사람. 이때 "이번 사건 이걸로 끝이 아닐 것 같다는 생각이 들어요"라고 말하는 유제이의 대사가 추가로 담기며 화양파 사건은 '검은 태양' 큰 이야기 줄기의 시작임을 나타냈다.

무삭제판 4회에는 유제이가 국정원 서버를 해킹한 천재 소년 최상균(안지호)에게 조력자가 있었는지 물어보는 장면이 더해졌다. 이때 자신에게 온 익명의 문자를 떠올리는 최상균의 모습에서 숨은 조력자가 있다는 걸 암시했다. 또한 한지혁이 집의 물건 위치가 이상한 걸 눈치채고, 뒤집힌 스노우볼에서 usb를 찾는 장면이 담겨있어 이 usb를 통해 또 어떤 사건이 벌어질지 궁금하게 만든다.

'검은 태양'은 매주 금, 토요일 밤 10시 MBC에서 방송된다. 웨이브에서는 본방송 종료 직후 무삭제판을 독점 공개하고 있다.

[스포츠투데이 최혜진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불호 된' 김선호, 추락은 한순간 [ST이슈]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추락은 한순간이다. 정상…
기사이미지
'김선호 사생활 폭로'한 전 연인, …
[스포츠투데이 현혜선 기자] 배우 김선호가 사생활 논란에 휩싸인 …
기사이미지
"반짝스타 되는 게 꿈" 김선호, 재…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배우 김선호의 사생활 논란으로 그의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