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징어 게임' 이정재 "징검다리 게임 가장 긴장, 땀 흘릴 정도" [인터뷰 스포일러]

입력2021년 09월 29일(수) 16:30 최종수정2021년 09월 29일(수) 15:38
오징어 게임 이정재 / 사진=넷플릭스 제공
[스포츠투데이 현혜선 기자] '오징어 게임' 이정재가 가장 긴장된 게임으로 유리 징검다리 건너리를 들었다.

배우 이정재는 29일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오징어 게임'(극본 황동혁·연출 황동혁) 공개 기념 인터뷰를 화상으로 진행했다.

'오징어 게임'은 456억 원의 상금이 걸린 의문의 서바이벌에 참가한 사람들이 최후의 승자가 되기 위해 목숨을 걸고 극한의 게임에 도전하는 이야기를 담는다. 이정재는 극중 큰돈을 벌기 위해 서바이벌 게임에 참가하는 성기훈 역을 맡아 열연을 펼쳤다.

이날 이정재는 극중 수많은 게임 중 가장 긴장감 있던 게임으로 유리 징검다리 건너기를 꼽았다. 그는 "게임마다 특성이 다 달라서 다 다른 면으로 기억에 남는다. 그중에서도 가장 긴장된 게임을 꼽자면 유리 징검다리 건너기"라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촬영 현장은 안전이 100% 보장된 곳이었다. 그런데 유리 위를 진짜로 뛰어다녀야 돼서 그런지 정말 긴장되더라. 땀을 많이 흘린 기억이 난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양쪽 어깨가 다 안좋다. 과도한 액션 동작은 바꾸기도 했다. 어쨌든 촬영은 잘 마무리해야 되기 때문. 촬영 도중 파열된 부위가 더 벌어지면 진짜 팔을 못 쓰게 되는 상황이 일어날까봐 조심해서 촬영했다"고 설명했다.

[스포츠투데이 현혜선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축하 감사" 이규혁♥손담비, 초고속 열애 …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스피드스케이팅 전 국가대…
기사이미지
이지애 김정근 부부 코로나19 확진…
[스포츠투데이 이소연 기자] 방송인 이지애에 이어 남편인 MBC 김정…
기사이미지
'손흥민 리그 5호골' 토트넘, 브렌…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손흥민(토트넘 홋스퍼)이 리그 5호골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