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정, 2년 연속 30홈런…나성범과 부문 공동 선두 '불붙는 홈런왕 경쟁'

입력2021년 10월 03일(일) 16:20 최종수정2021년 10월 03일(일) 16:30
최정 / 사진=스포츠투데이 DB
[인천=스포츠투데이 김호진 기자] SSG 랜더스 내야수 최정이 30호 홈런을 쏘아 올리며 나성범(NC 다이노스)과 함께 부문 공동 선두로 올라섰다.

최정은 3일 오후 2시 인천SSG랜더스필드에서 열린 2021 신한은행 SOL KBO 리그 kt wiz와 시즌 15차전 홈경기에 6회말 '동생' 최항을 대신해 대타 출전했다.

이날 최정은 팀이 1-5로 뒤진 6회말 1사 1루에서 대타로 타석에 들어섰다. 최정은 바뀐 투수 박시영의 129km 초구 슬라이더를 노려쳐 가운데 담장 넘어가는 투런 아치를 그렸다. 시즌 30호포이자 2년 연속 30홈런.

지난달 30일 창원 NC전에서 29호 홈런을 터뜨렸던 최정은 3일 만이자 3경기 만에 손맛을 봤다.

나성범에 이어 시즌 두 번째 30호 홈런 고지를 밟은 최정은 부문 공동 선두로 올라서며 홈런왕 경쟁에 가세했다.

또 이날 홈런을 추가하면서 개인 통산 398홈런을 기록 중인 최정은 2홈런을 추가할 경우 '라이언 킹' 이승엽(전 삼성 라이온즈·467개)에 이어 400홈런을 달성한 두 번째 선수가 된다.

[스포츠투데이 김호진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축하 감사" 이규혁♥손담비, 초고속 열애 …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스피드스케이팅 전 국가대…
기사이미지
이지애 김정근 부부 코로나19 확진…
[스포츠투데이 이소연 기자] 방송인 이지애에 이어 남편인 MBC 김정…
기사이미지
'손흥민 리그 5호골' 토트넘, 브렌…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손흥민(토트넘 홋스퍼)이 리그 5호골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