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키시 14승' 키움, 삼성 제압하고 2연패 탈출

입력2021년 10월 05일(화) 21:22 최종수정2021년 10월 05일(화) 21:22
요키시 / 사진=DB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키움 히어로즈가 삼성 라이온즈를 격파했다.

키움은 5일 서울 고척 스카이돔에서 열린 2021 신한은행 SOL KBO 리그 삼성과의 홈경기에서 8-2로 승리했다.

2연패에서 탈출한 키움은 61승6무59패를 기록하며 5위를 유지했다. 삼성은 66승8무53패로 3위에 자리했다.

박동원과 김혜성은 각각 2안타 2타점으로 타선을 이끌었다. 요키시는 7이닝 4피안타 2탈삼진 1볼넷 1실점으로 호투하며 시즌 14승(7패)을 신고했다.

반면 삼성 선발투수 허윤동은 3.2이닝 6실점(5자책)으로 무너지며 패전투수가 됐다.

선취점은 삼성이 냈다. 1회초 박해민의 안타와 김상수의 진루타, 구자욱의 적시타를 묶어 1점을 선취했다.

그러나 곧바로 키움의 반격이 시작됐다. 키움은 2회말 1사 이후 변상권의 내야안타와 박동원의 2루타를 묶어 1-1 균형을 맞췄다. 신준우의 몸에 맞는 공으로 이어진 1사 1,2루에서는 이용규의 1타점 2루타, 김혜성의 2타점 적시타로 4-1을 만들었다.

기세를 탄 키움은 3회말 크레익의 솔로 홈런, 4회말 박병호의 1타점 적시타로 6-1로 달아났다. 타선의 지원을 받은 요키시는 추가 실점 없이 삼성 타선을 봉쇄했다.

삼성은 요키시가 내려간 8회초에서야 오재일의 적시타로 1점을 만회했다. 하지만 키움은 8회말 변상권의 볼넷과 박동원, 신준우의 연속 2루타로 2점을 더 내며 승부에 쐐기를 박았다. 경기는 키움의 8-2 승리로 끝났다.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블랙핑크 리사→펜타곤 키노, 코로나19 확진…
[스포츠투데이 최혜진 기자]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
기사이미지
이유빈, 쇼트트랙 월드컵 4차 대회…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이유빈이 쇼트트랙 월드컵 4차 대회 여…
기사이미지
1%대 추락한 '학교 2021'·'멜랑꼴…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수목극이 단체로 시청률 2%를 넘지 못…