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 6일 '국제라이온스협회 부산지구 홍보의 날' 행사 진행

입력2021년 10월 07일(목) 09:37 최종수정2021년 10월 07일(목) 09:37
사진=롯데 자이언츠 제공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프로야구 롯데 자이언츠가 6일 사직구장에서 열린 KIA 타이거즈와의 홈경기를 '국제라이온스협회 부산지구 홍보의 날' 매치데이로 지정하고, 야구공 기부 등 다양한 행사를 열어 의미 있는 시간을 보냈다.

국제라이온스협회는 세계 215개국 140만 회원으로 구성된 세계최대 봉사활동 단체다. 한국은 세계 4대 회원국 중 하나로, 현재 약 7만4000여명의 회원이 가입돼 있다. 그 중 부산지구에는 154개의 클럽, 약 7100여 명의 회원이 활동 중이다.

이날 국제라이온스협회 부산지구는 경기에 앞서 부산지역 초·중·고 야구부 20개교 대표들을 초청해 2000만 원 상당의 야구공을 기부했다. 또 손아섭 선수를 국제라이온스협회 부산지구 명예 홍보대사로 임명하는 위촉식도 진행했다.

장준용 부산지구 총재는 "국제라이온스협회 부산지구는 '섬김의 자세로 변화와 혁신!'이라는 표어 아래 지역사회에 모범을 보이고, 봉사에 앞장서고 있다"며 "이번 행사는 회원들을 대표해 부산 지역 야구 꿈나무들에게 꿈과 희망을 전달한 뜻 깊은 시간이었다"고 소감을 전했다.

한편 이날 경기 전 시구는 장 총재가 맡았으며 전기도 지구 제1부 총자가 시타를, 이형모 지구 제2부총재는 시포를 담당했다.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블랙핑크 리사→펜타곤 키노, 코로나19 확진…
[스포츠투데이 최혜진 기자]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
기사이미지
타격왕 이정후, 한은회 선정 '2021…
기사이미지
1%대 추락한 '학교 2021'·'멜랑꼴…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수목극이 단체로 시청률 2%를 넘지 못…