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타점·타율 0.301' 김선빈 "3할 타율 욕심 난다"

입력2021년 10월 09일(토) 21:12 최종수정2021년 10월 09일(토) 21:12
김선빈 / 사진=DB
[대전=스포츠투데이 이정철 기자] 4타점을 터뜨린 김선빈(KIA 타이거즈)이 승리 소감을 밝혔다.

김선빈은 9일 오후 대전 한화생명 이글스파크에서 펼쳐진 2021 신한은행 SOL KBO리그 한화 이글스와의 원정경기에 2번타자 겸 2루수로 선발 출전해 5타수 3안타 1삼진 4타점을 기록했다.

이로써 김선빈은 올 시즌 타율 0.301을 마크했다.

1회초 중견수 뜬공으로 물러난 김선빈은 3회초 2사 1,2루에서 1타점 적시타를 뽑아내며 팀에게 선취점을 선물했다.

타격감을 조율한 김선빈은 팀이 2-2로 맞선 4회초 2사 만루에서 세 번째 타석에 들어섰다. 여기서 우익수 옆 3타점 2루타를 날려 5-2를 만들었다. KIA는 김선빈의 4타점 활약에 힘입어 한화를 6-4로 눌렀다.

김선빈은 경기 후 "오늘은 운이 따랐던 것 같다. 모든 안타가 좋은 코스로 갔다"면서 3타점 2루타 상황에 대해서는 "상대 투수가 싸인이 안 보인다길래, '변화구 싸인이 안보이겠다'고 생각하고 직구를 노렸던 게 맞아떨어진 것 같다"고 밝혔다.

이어 3할 타율로 복귀한 것에 대해서는 "3할 타율은 모든 선수가 욕심을 내는 기록이고 나 또한 욕심이 난다"고 덧붙였다.

김선빈은 끝으로 "올 시즌 부상을 당하지 않고 있는 것에 대해 매우 만족하고 있다. 트레이너 분들이 잘 관리해주신 덕분"이라며 "남은 경기 최대한 이기고 안 다치는 것이 제일 큰 각오"라고 전했다.

[스포츠투데이 이정철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축하 감사" 이규혁♥손담비, 초고속 열애 …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스피드스케이팅 전 국가대…
기사이미지
이지애 김정근 부부 코로나19 확진…
[스포츠투데이 이소연 기자] 방송인 이지애에 이어 남편인 MBC 김정…
기사이미지
'손흥민 리그 5호골' 토트넘, 브렌…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손흥민(토트넘 홋스퍼)이 리그 5호골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