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 美 빌보드 '디지털 송 세일즈' 차트 최다 1위…新역사

입력2021년 10월 13일(수) 07:21 최종수정2021년 10월 13일(수) 07:21
방탄소년단 / 사진=빅히트엔터테인먼트 제공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21세기 팝 아이콘' 방탄소년단이 미국 빌보드 차트에서 새 역사를 썼다.

미국 음악 전문 매체 빌보드가 12일(현지시간) 발표한 최신 차트(10월 16일 자)에 따르면, 방탄소년단이 콜드플레이와 함께 지난달 24일 발매한 '마이 유니버스(My Universe)'는 ‘디지털 송 세일즈’ 차트에서 2주 연속 정상에 올랐다. 빌보드에 따르면, 방탄소년단은 이로써 이 차트에서 통산 45번째 1위를 차지, '디지털 송 세일즈' 차트 역사상 가장 많이 정상에 오른 아티스트가 됐다.

'마이 유니버스'는 메인 싱글 차트 '핫 100' 12위에 올랐으며, 전 세계 200개 이상 국가/지역의 스트리밍과 판매량을 집계해 순위를 발표하는 '빌보드 글로벌(미국 제외)' 3위, '빌보드 글로벌 200' 5위를 차지했다.

방탄소년단의 글로벌 서머송 '버터(Butter)'도 차트에서 여전히 식지 않는 인기를 보이고 있다. 지난 5월에 발매된 '버터'는 '핫 100'에서 58위를 기록하며 20주째 차트인했고, '빌보드 글로벌(미국 제외)' 12위, '빌보드 글로벌 200' 21위, '디지털 송 세일즈' 3위에 올랐다.

'퍼미션 투 댄스(Permission to Dance)'는 '빌보드 글로벌(미국 제외)' 24위, '빌보드 글로벌 200' 33위에 랭크됐다.

한편, 방탄소년단은 오는 24일 온라인 콘서트 'BTS 퍼미션 투 댄스 온 스테이지(BTS PERMISSION TO DANCE ON STAGE)'를 개최한다.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