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 뷔, 열애설 부인…"지인 사이" [공식입장]

입력2021년 10월 14일(목) 17:41 최종수정2021년 10월 14일(목) 17:41
방탄소년단 뷔 / 사진=DB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그룹 방탄소년단의 뷔가 열애설에 휩싸인 가운데 소속사가 이를 부인했다.

14일 그룹 방탄소년단 소속사 빅히트뮤직 관계자는 스포츠투데이에 "뷔와 파라다이스 그룹 전필립 회장의 딸은 지인 사이"라며 열애설을 일축했다.

이날 온라인 커뮤니티를 중심으로 뷔가 파라다이스 그룹 전필립 회장, 파라다이스 문화재단 최윤정 이사장 부부의 딸 전 씨가 교제 중이라는 의혹이 불거졌다.

일부 네티즌들은 뷔가 전 씨와 함께 지난 13일 서울 강남구 코엑스에서 열린 KIAF 2021 VVIP 프리뷰 행사에 참석한 것을 목격했다고 주장한 것. 실제로 SNS 상에서 뷔로 추정되는 인물과 최윤정 이사장이 전시회에 동석한 사진이 확산되기도 했다.

그러나 소속사가 재빠르게 열애설을 일축하며 해프닝으로 일단락됐다.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