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상 복귀' 백정현, 키움전 5이닝 6K 3실점

입력2021년 10월 16일(토) 16:11 최종수정2021년 10월 16일(토) 16:11
백정현 / 사진=DB
[대구=스포츠투데이 이정철 기자] 부상에서 복귀한 백정현(삼성 라이온즈)이 승패 없이 물러났다.

백정현은 16일 오후 대구 삼성라이온즈파크에서 펼쳐진 2021 신한은행 SOL KBO리그 키움 히어로즈와의 더블헤더 1차전에 선발 등판해 5이닝 6피안타(1피홈런) 1사사구 6탈삼진 3실점을 마크했다.

이로써 백정현은 올 시즌 평균자책점 2.69를 기록했다.

백정현은 1회초 상대 테이블세터 이용규와 김혜성을 각각 중견수, 좌익수 뜬공으로 처리해 산뜻한 출발을 했다. 이어 이정후를 2루수 땅볼로 유도하고 삼자범퇴로 이닝을 마쳤다.

기세를 탄 백정현은 2회초 윌 크레익을 중견수 뜬공으로 막아내 좋은 흐름을 이어갔다. 이후 송성문과 박병호를 연속 삼진으로 솎아내 위력을 떨쳤다.

순항하던 백정현은 3회초 변상권과 이지영에게 연속 안타를 내줘 위기를 맞이했다. 이어 신준우를 쓰리번트 아웃으로 처리했지만 이용규에게 볼넷을 허용해 1사 만루에 몰렸다.

백정현은 절체절명의 위기에서 김혜성에게 1타점 희생플라이를 내줘 1실점을 기록했다. 이어 이정후를 중견수 뜬공으로 정리해 추가 실점을 봉쇄했다.

아쉬움을 삼킨 백정현은 4회초 선두타자 크레익을 우익수 뜬공으로 처리했다. 하지만 송성문에게 우중간 안타를 맞아 또다시 흔들렸다. 이어 박병호에게 좌월 2점홈런을 내줘 3실점째를 마크했다. 계속된 투구에서 변상권과 신준우를 삼진으로 솎아내고 4회초를 끝냈다.

절치부심한 백정현은 5회초 이용규에게 내야안타를 맞았지만 후속타자 김혜성을 2루수 병살타로 돌려세웠다. 이어 이정후를 삼진으로 잡아내고 5회초를 실점 없이 마쳤다.

백정현은 이후 6회초 마운드를 심창민에게 넘겨주고 이날 경기를 마무리했다. 한편 삼성은 6회초 현재 키움과 3-3으로 맞서고 있다.

[스포츠투데이 이정철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고소 방안 검토"…'국민가수', 부정 투표에…
기사이미지
'돌싱글즈2' 이덕연, 알고보니 현역…
[스포츠투데이 백지연 기자] '돌싱'들의 솔직하고 과감한 만남이 이…
기사이미지
박지성 "손흥민, 트로피와 상관없이…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트로피와 상관없이 손흥민은 프리미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