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이 네임' 김진민 감독 "망설임 없던 한소희, 꾸준히 액션 훈련" [인터뷰 스포일러]

입력2021년 10월 18일(월) 13:20 최종수정2021년 10월 18일(월) 13:22
김진민 감독 / 사진=넷플릭스 제공
[스포츠투데이 최혜진 기자] '마이 네임' 김진민 감독이 한소희의 액션 연기를 칭찬했다.

김진민 감독은 18일 진행된 넷플릭스 오리지널 드라마 '마이 네임'(극본 김바다·연출 김진민) 화상 인터뷰에서 작품에 대한 다양한 이야기를 나눴다.

'마이 네임'은 아버지를 죽인 범인을 찾기 위해 조직에 들어간 지우(한소희)가 새로운 이름으로 경찰에 잠입한 후 마주하는 냉혹한 진실과 복수를 그린다.

이날 김진민 감독은 한소희와의 첫 만남을 회상했다. 그는 "김바다 작가와 넷플릭스가 한소희를 원픽 배우로 꼽았다. 저는 처음 한국에서 아름답다고 각광받는 한소희를 무자비한 액션에 데려와도 되나 걱정을 했다"고 털어놨다.

이어 "그런데 한소희의 필모를 봤는데 연기적으로 나와 호흡을 잘 맞출 수 있을 거라고 생각했다. 그래서 선택을 하고 싶었고, 또 선택을 받고 싶었다"며 "이후 한소희가 첫 만남에서 망설임 없이 하겠다고 했다"고 전했다.

또한 한소희의 액션 성장을 언급하기도 했다. 김진민 감독은 "한소희가 꾸준히 액션 훈련을 했다"며 "(작품) 뒤로 갈수록 힘이 빠져 액션이 부드러워졌다. 앞에는 긴장도 많이 하고 힘이 많이 들어간 것 같았는데 뒤에ㅓ의 액션은 선이 많이 부드러워졌다. 무엇보다 한소희가 큰 부상 없이 훈련을 해서 액션이 가능했다"고 말했다.

[스포츠투데이 최혜진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스파이더맨'·'킹스맨'·'매트릭스', 극장…
[스포츠투데이 최혜진 기자] '스파이더맨: 노 웨이 홈…
기사이미지
홍정호, 24년 만에 수비수 MVP…감…
[스포츠투데이 이한주 기자] 전북현대의 5연패를 이끈 홍정호가 24…
기사이미지
안정빈, 6년 교제한 연하 비연예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