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집 해제' 변준범, 서울 이랜드 복귀 "빠르게 적응할 것"

입력2021년 10월 21일(목) 14:06 최종수정2021년 10월 21일(목) 14:10
변준범 / 사진=서울 이랜드 제공
[스포츠투데이 김호진 기자] 서울 이랜드 수비수 변준범이 K4리그 진주시민축구단에서 군 복무를 마치고 서울 이랜드 FC로 돌아왔다. 등번호는 30번을 사용한다.

변준범은 대기고, 건국대를 거쳐 지난 2014년 J리그 산프레체 히로시마에 입단해 프로 생활을 시작했다. 이후 시미즈 에스펄스, 츠에겐 카나자와, 반포레 고후를 거친 후 2019년 J리그를 떠나 서울 이랜드에 합류했다. 그해 변준범은 23경기에 출전하며 준수한 활약을 보여줬다. 시즌 종료 후 병역의 의무를 다하기 위해 K4리그 진주시민축구단에 입단했다.

소집 해제 후 구단을 방문한 변준범은 "시즌 막바지에 합류한 만큼 팀에 빠르게 적응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스포츠투데이 김호진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고소 방안 검토"…'국민가수', 부정 투표에…
기사이미지
'돌싱글즈2' 이덕연, 알고보니 현역…
[스포츠투데이 백지연 기자] '돌싱'들의 솔직하고 과감한 만남이 이…
기사이미지
박지성 "손흥민, 트로피와 상관없이…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트로피와 상관없이 손흥민은 프리미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