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선빈 결승타' KIA, 갈 길 바쁜 NC에 역전승

입력2021년 10월 22일(금) 22:11 최종수정2021년 10월 22일(금) 22:11
사진=DB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KIA 타이거즈가 NC 다이노스에 역전승을 거뒀다.

KIA는 22일 창원 NC파크에서 열린 2021 신한은행 SOL KBO 리그 NC와의 원정경기에서 5-3으로 승리했다.

KIA는 55승10무72패로 9위에 자리했다. NC는 63승8무64패로 7위에 머물렀다.

KIA 김선빈은 2안타 3타점으로 팀 승리를 견인했다. 선발투수 임기영은 7이닝 4피안타 4탈삼진 4볼넷 3실점으로 호투하며 시즌 7승(8패)을 달성했다.

NC는 선발투수 이재학이 5이닝 2실점으로 제몫을 했지만, 불펜이 무너지며 뼈아픈 역전패를 당했다.

기선을 제압한 팀은 NC였다. 1회말 최정원의 몸에 맞는 공과 강진성의 안타로 만든 1사 1,3루에서 양의지의 희생플라이와 알테어와 노진혁의 연속 2루타로 3-0 리드를 잡았다.

그러나 KIA는 1회 흔들렸던 임기영이 이후 안정을 찾으며 추격의 발판을 마련했다. 3회초에는 한승택의 2루타와 박찬호의 적시 3루타, 김선빈의 희생플라이로 2점을 만회했다.

이후 NC의 3-2 살얼음 리드가 이어졌다. 두 팀 모두 마운드가 안정을 찾으면서, 좀처럼 추가점을 내지 못했다.

그러나 KIA는 8회초 류지혁의 몸에 맞는 공과 터커, 김태진의 안타로 1사 만루 찬스를 잡았다. 이어 박찬호의 밀어내기 볼넷으로 3-3 동점을 만든 뒤, 2사 만루에서 김선빈의 2타점 적시타로 5-3 역전에 성공했다.

승기를 잡은 KIA는 이후 장현식과 정해영이 이어던지며 NC의 추격을 저지했다. 경기는 KIA의 역전승으로 끝났다.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노하우라더니…조민아, 알바생 방패 삼은 베…
[스포츠투데이 최혜진 기자] 그룹 쥬얼리 출신 조민아…
기사이미지
블랙핑크 리사→펜타곤 키노, 코로…
[스포츠투데이 최혜진 기자]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이하 코로나…
기사이미지
공유 측 "테일러 스위프트와 뉴욕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