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태오, '로그 인 벨지움'으로 감독 데뷔…12월 개봉 확정 [공식]

입력2021년 11월 05일(금) 13:50 최종수정2021년 11월 05일(금) 13:50
로그 인 벨지움 / 사진=엣나인필름 제공
[스포츠투데이 현혜선 기자] '로그 인 벨지움' 유태오가 감독으로 데뷔한다.

배우 유태오의 감독 데뷔작 '로그 인 벨지움'이 12월 개봉을 확정하고 모두가 알지만 누구도 몰랐던 유태오라는 세계에 로그 인을 알리는 런칭 포스터를 공개한다.

'로그 인 벨지움'은 팬데믹 선포로 벨기에 앤트워프 낯선 호텔에 고립된 배우 유태오, 영화라는 감수성이 통한 가상의 세계에서 찾은 진짜 유태오의 오프 더 레코드.

유태오는 영화 '여배우들'을 시작으로 '러브 픽션', '자칼이 온다', '열정같은소리하고있네', '레토', '아스달 연대기', '버티고', '머니게임', '보건교사 안은영', '새해전야'에 이르기까지 영화와 드라마를 넘나들며 활약 중이다. 칸영화제경쟁부문에 오른 '레토'로 전 세계에 독보적인 매력과 존재감을 확인시킨 그는 이듬해 '버티고'로 2020년 청룡영화상 신인남우상을 거머쥐며 대한민국에서 가장 뜨거운 배우로 자리매김했다. 이후 CF와 예능까지 차례로 접수 중인 유태오는 애플 TV 'Dr. 브레인', '미나리' '문라이트' A24 신작 'Past Lives'의 촬영을 마친 상태다.

'로그 인 벨지움'은 유태오가 기획부터 제작, 각본, 감독, 촬영, 편집, 음악까지 참여했으며, 100% 스마트폰으로 촬영되어 팬데믹 이후 맞이한 뉴노멀 시대에 걸맞은 뉴노멀한 영화로 기대감을 높인다. 제13회 DMZ국제다큐멘터리영화제 오픈시네마를 통해 첫 공개되었으며, 제47회 서울독립영화제 페스티벌초이스에도 선정되어 화제를 더한다. 서울독립영화제 후반제작지원 선정 당시의 "코로나19로 촬영지에서 갑작스럽게 마주한 고립된 시간을 담은 다큐멘터리 '로그 인 벨지움'은 배우이자 스타로서의 자신과 존재하는 개인으로서의 자신을 찾아가는 자기 고백이지만 지난 2년간 고립과 단절의 시간을 고통스럽게 통과하고 있는 우리 모두의 현재와도 같은 작품"이라는 심사평은 지금까지 보지 못한 새로운 영화의 탄생과 더불어 동시에 팬데믹을 지나온 우리 모두에게 필요한 메시지를 예고하며 궁금증을 높인다.

첫 공개하는 런칭 포스터는 유태오라는 세계에 로그 인을 알리는 스페셜한 비주얼이 궁금증을 유발한다. 모두가 알지만 누구도 몰랐던 진짜 유태오의 일상과 가상을 오가는 기록은 유태오만의 다재다능한 아티스트적 면모를 다시금 확인시키며 유태오의 팬들은 물론 영화 팬들에게 기분 좋은 서프라이즈를 선물할 것이다. 12월 개봉.

[스포츠투데이 현혜선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