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제, 이승환 '어쩜' 뮤비 통해 첫 연기도전…배우 행보 신호탄

입력2021년 11월 08일(월) 10:47 최종수정2021년 11월 08일(월) 10:47
노제 / 사진=스타팅하우스 엔터테인먼트 제공
[스포츠투데이 백지연 기자] 노제(no:ze, 본명 노지혜)가 오는 11월 18일 공개되는 이승환 신곡 뮤직비디오 ‘어쩜’에 출연한다.

이승환 소속사 드림팩토리는 8일 "노제 씨가 최근 ‘어쩜’의 뮤직비디오 촬영을 마쳤다. 이번 ‘어쩜’의 뮤직비디오는 드라마 타이즈 형식으로 노제 씨의 풍부한 감정 연기를 볼 수 있는 작품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어쩜’의 뮤직비디오는 연인 사이에 경험하는 갈등과 감정의 소용돌이를 영상으로 표현했다. 곡의 내러티브를 전달하고 보편적인 공감을 전하기 위해 배우들의 밀도 높은 감정 연기를 섬세한 연출로 담았다. 노제는 첫 연기임에도 불구하고 높은 집중력으로 매 장면 현장 스태프들의 박수를 받았다는 후문이다.

‘어쩜’의 뮤직비디오는 내년 개봉하는 류승룡 주연의 영화 ‘정가네 목장’을 연출한 김지현 감독이 메가폰을 잡았다. 김지현 감독은 노제에 대해 “첫 연기라고는 믿어지지 않을 정도로 타고난 감수성과 몰입력을 보였다”며 “이번 ‘어쩜’ 뮤직비디오는 배우 노지혜로서 행보에 첫 신호탄이 될 것”이라고 극찬을 아끼지 않았다.

노제는 댄스 크루 WayB(웨이비)의 리더로 최근 종영한 Mnet ‘스트릿 우먼 파이터’를 통해 주목 받은 국내 정상급 댄서이자 퍼포먼스 디렉터다. 특히 ‘스트리트 우먼 파이터’ 방송에서 선보인 노제의 ‘Hey Mama’ 안무 영상은 유튜브와 틱톡 등 영상 플랫폼과 SNS에서 폭발적인 조회수를 기록하며 글로벌한 사랑을 받고 있다.

한편 이승환이 2년 만에 발표하는 신곡 ‘어쩜’은 11월 18일 공개되며 하루 전인 17일 서울 한남동 블루스퀘어에서 ‘어쩜 전야제’라는 타이틀로

[스포츠투데이 백지연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