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네이션 측 "디아크와 전속계약 종료, 행보 응원" [공식]

입력2021년 11월 12일(금) 15:52 최종수정2021년 11월 12일(금) 15:52
디아크 / 사진=피네이션
[스포츠투데이 최혜진 기자] 래퍼 디아크가 피네이션과의 동행을 마무리한다.

12일 소속사 피네이션 측은 "그간 디아크(D.Ark)와 함께해온 전속계약의 기간이 종료됐음을 팬 여러분들께 알려드린다"고 밝혔다.

이어 "디아크는 넓은 음악적 역량과 높은 성장 잠재력을 가진 아티스트"라며 "지금까지 디아크가 보여준 뜨거운 열정과 쉼 없는 노력은 피네이션 구성원 모두에게 긍정적인 자극과 에너지가 됐다"고 전했다.

또한 소속사는 "당사는 디아크의 다가올 새로운 음악 여정에 아낌없는 성원을 보내며, 그가 앞으로 펼칠 아티스트 행보를 응원 하겠다"며 "팬 여러분들의 따뜻한 격려와 변함없는 사랑을 부탁드린다"고 덧붙였다.

앞서 디아크는 Mnet 서바이벌 프로그램 '쇼미더머니 777'에 출연해 얼굴을 알렸다. 이후 지난해 피네이션과 전속계약을 맺었으나 1년 만에 이별을 맞았다.

▲ 이하 피네이션 공식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피네이션(P NATION) 입니다.

당사는 그간 디아크(D.Ark)와 함께해온 전속계약의 기간이 종료되었음을 팬 여러분들께 알려드립니다.

디아크는 넓은 음악적 역량과 높은 성장 잠재력을 가진 아티스트 입니다. 지금까지 디아크가 보여준 뜨거운 열정과 쉼 없는 노력은 피네이션 구성원 모두에게 긍정적인 자극과 에너지가 되었습니다.

당사는 디아크의 다가올 새로운 음악 여정에 아낌없는 성원을 보내며, 그가 앞으로 펼칠 아티스트 행보를 응원 하겠습니다.

디아크의 새로운 출발이 좋은 결실로 이어질 수 있도록 팬 여러분들의 따뜻한 격려와 변함없는 사랑을 부탁드립니다.


[스포츠투데이 최혜진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