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 이글스, 코로나 확진자 발생…마무리캠프는 정상 진행

입력2021년 11월 23일(화) 10:46 최종수정2021년 11월 23일(화) 10:46
사진=한화 이글스 엠블럼
[스포츠투데이 이정철 기자] 한화 이글스에서 선수 1명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한화는 23일 A선수가 지난 22일 오후 코로나19 확진됐다고 전했다. A선수 확진에 따른 3명의 밀접접촉자도 발생했다. 3명은 곧바로 PCR 검사를 실시했고, 모두 음성 판정을 받았다.

지난 13일 A선수의 동생이 확진된 가운데 A선수는 15일 PCR 검사를 받았다. 16일 음성 판정을 받았으나, 21일 PCR 재검사를 진행했고 22일 양성 반응을 나타냈다.

한화는 현재 서산과 대전에서 마무리캠프를 진행 중이다. 다행히 A선수는 마무리캠프에 참가한 인원이 아니었기 때문에 다른 캠프 참가 선수들과 접촉은 없었다.

이에 따라 대전과 서산에서 실시 중이던 마무리캠프는 정상 일정대로 24일 마무리할 예정이다

[스포츠투데이 이정철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