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축구국가대표, 축구종합센터 건립 위해 2000만 원 기부

입력2021년 11월 23일(화) 11:47 최종수정2021년 11월 23일(화) 11:47
사진=대한축구협회 제공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한국 축구 레전드들을 비롯한 체육계 스타들이 천안에 들어설 '대한민국 축구종합센터' 건립을 위해 한마음 한뜻이 됐다.

사단법인 한국축구국가대표(이사장 김병지)는 22일 자선 골프대회를 개최하고, 참가자들로부터 받은 성금 2000만 원을 축구종합센터 건립에 보태달라며 대한축구협회에 기부했다.

이날 강원도 원주 오크힐스CC에서 열린 '제5회 월드컵 축구 국가대표와 프렌즈 자선골프 대회'에는 이회택, 김재한 원로를 비롯해 황선홍, 김병지, 이영표, 최진철, 최영일, 하석주, 정해성, 이흥실, 이상윤, 현영민 등 과거 국가대표를 지냈던 축구인들이 대거 참석했다. 현재 K리그 팀의 사령탑을 맡고 있는 김도균(수원FC), 남기일(제주유나이티드) 감독도 참가했다.

또 야구의 양준혁, 홍성흔, 마해영과 농구의 우지원, 양희승, 테니스의 이형택 등 다른 종목의 스타 플레이어 출신들도 참석해 우의를 다졌다. 이들은 행사후 '대한민국 유소년 축구발전 기금 마련'이라는 대회 취지에 공감해 축구종합센터 건립을 위한 기금 모금에 십시일반으로 동참했다.

행사장에는 정몽규 대한축구협회장도 참석해 참가자들을 격려하고, 성금 기부에 감사를 표했다.

2014년 창립된 사단법인 한국축구국가대표의 이사장을 맡고 있는 김병지 KFA 부회장은 "매년 자선골프 대회를 개최하면서 후원금을 받아 좋은 곳에 써달라고 기부하고 있다. 내년에 대한민국 축구종합센터가 착공될 예정인데 재원 마련에 어려움이 있다고 들었다. 축구인은 물론이고 다른 종목 참가자들도 미력하지만 도움이 됐으면 하는 마음에 성금을 모았다"고 밝혔다.

내년에 첫 삽을 떠 2024년 완공되는 대한민국 축구종합센터는 충남 천안시 입장면 약 45만㎡의 부지 위에 스타디움 1개와 12면의 축구장, 실내축구장, 체육관, 숙소, 사무 공간 등이 들어설 예정이다.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위너 이승훈→더보이즈 에릭, 코로나19 줄확…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최근 가요계에 코로나19 …
기사이미지
은혁 확진→유재석 음성·송지효 자…
기사이미지
황의조, 해트트릭 폭발…亞선수 리…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황의조(보르도)가 해트트릭을 기록하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