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아나 "씨엘, 무대 폭발력 굉장…평소엔 애교 많아"(대한외국인) [TV캡처]

입력2021년 11월 24일(수) 20:48 최종수정2021년 11월 24일(수) 20:49
모아나 / 사진=MBC에브리원 대한외국인
[스포츠투데이 최혜진 기자] '대한외국인' 모아나가 씨엘의 미담을 공개했다.

24일 방송된 MBC에브리원 예능프로그램 '대한외국인'은 '스트릿 퀴즈 파이터' 특집으로 꾸며져 댄서 립제이, 피넛, 제트썬, 모아나가 출연했다.

이날 모아나는 "씨엘, 소녀시대 효연, 강다니엘, 청하와 (안무) 작업을 한 적 있다"고 말했다.

이어 모아나는 "가장 잘 맞았던 가수가 있냐"는 질문에 씨엘을 언급했다. 그러면서 "씨엘이 무대에서 폭발력이 굉장하다"며 "댄스들과도 '케미'가 잘 맞는다"고 답했다.

또한 모아나는 "씨엘이 평소 애교도 많고 저희 댄서들한테 따로 선물을 주기도 했다. 그래서 기억에 남는다"고 설명했다.

[스포츠투데이 최혜진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